진천군, 전 국민 마음 투자 지원 사업 서비스 기관 모집

  • 전국
  • 충북

진천군, 전 국민 마음 투자 지원 사업 서비스 기관 모집

  • 승인 2024-06-25 06:43
  • 수정 2024-06-25 14:29
  • 박종국 기자박종국 기자
보건소 전경 (3)
진천군 보건소 전경
진천군보건소는 '2024년 전 국민 마음 투자 지원 사업'의 서비스 제공기관을 모집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우울, 불안 등 정서적 어려움을 겪는 군민에게 심리상담 서비스를 이용권 방식으로 제공하는 것으로, 7월 1일부터 시행하는 신규 사업이다.

서비스 제공기관은 이용권을 발급받은 이용자가 서비스를 신청하면 계약을 체결한 후, 1대1 대면으로 전문 심리상담 서비스를 총 8회 제공하게 된다.

서비스 제공기관 자격은 33㎡ 이상의 상담 공간과 기관장 1명, 제공 인력 1명 이상 등 시설과 인력 기준을 갖춰야 한다.



신청은 제공 인력 자격 기준에 따라 1급 유형(정신건강 전문 요원 1급, 청소년 상담사 1급, 전문상담교사 1급 등)과 2급 유형(정신건강 전문 요원 2급, 청소년 상담사 2급, 전문상담교사 2급 등)으로 나눠 받는다.

또한 서비스 제공 인력의 자격 기준에 따라 정부 지원금 규모가 결정된다.

특히 현재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기관이 부족한 진천군의 지역적 환경을 고려해 '심리상담 서비스 제공기관의 장' 조건을 2급 유형으로 자체 완화해 공고하는 등 군민 마음 돌보기를 위한 적극 행정을 펼치고 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진천군청 누리집(www.jincheon.go.kr) 고시·공고 또는 해당 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전문 심리상담이 필요한 군민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자격요건에 부합하는 기관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 고 말했다.
진천=박종국 기자 1320jino@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22대 총선 선거운동에 대학후배 동원시킨 대전시의원 불구속 송치
  2. 대전동부경찰서, 북한이탈주민의 날 기념 탈북민 초청 간담회
  3. 충남대 신동캠퍼스 조성 속도… 기본설계 예산 7억 확보
  4. 한밭대 "글로컬대학 충남대와 통합 도전" 76.95% 찬성
  5. 건설근로자공제회 대전지사 공공기관 탐방 프로그램 진행
  1. LH대전충남본부, 대전과 충남 내 호우피해 대한 긴급 지원
  2. 강준현 국회의원, 민주당 세종시당 '새 리더' 출사표
  3. 집중호우에 흔적없이 사라진 야구장
  4. 안전성 높인 '화재 감지기' 설치 의무화...신규 공동주택 적용 한계
  5. [날씨] 이번 주말 구름 많고 흐린 날씨…강한 소나기

헤드라인 뉴스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넘었다… 올해보다 1.7% 오른 1만30원

내년도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1.7% 오른 시간당 1만30원으로 결정됐다. 1만 원대 돌파는 최저임금제를 도입한 이후 37년 만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11차 전원회의를 열고, 투표를 거쳐 이같이 결정했다. 최저임금위는 전날 오후부터 마라톤 회의를 벌였으며, 이날 자정을 넘겨 노동계가 제시한 시간당 1만 120원과 경영계 제시한 1만 30원을 투표에 부친 결과 경영계 안이 14표를 받으며 최종 결정됐다. 이 과정에서 민주노총 측 근로자위원 4명이 공익위원이 제시한 촉진구간이 적다고 반발하면서 회의장을 나와 실제..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국내 최대 캐릭터 페어에 대전 '전국 최대 규모' 지역공동관 운영

서울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콘텐츠 전시 행사에 대전이 전국에서 가장 큰 규모의 지역 공동관을 운영한다.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이하 진흥원)은 18일부터 21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캐릭터 라이선싱 페어 2024'에 16개 부스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대전을 제외한 지역 공동관을 운영하는 곳은 광주광역시(12개 부스), 충남도(9개 부스), 강원도(9개 부스) 등 3곳이다. 대전 공동관은 기업 공간 부스 7개, 웹툰 작가 부스 1개, 비즈니스 및 이벤트 부스 8개로 구성돼 있다. 참가기업은 '디자인오드', '그림마카롱'..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충청권 집중호우] 물폭탄에 대전·세종·충남 비 피해신고 '1000건 이상'

밤 사이 시간당 110㎜ 이상의 기록적 폭우가 쏟아지면서, 대전·세종·충남 곳곳에서 인명피해 발생하고 주민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10일 대전·세종·충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까지 대전에만 160건의 비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인명 구조는 46명, 배수 지원은 36건, 도로장애, 토사낙석, 배수 불량 등 안전조치는 115건으로 파악됐다. 인명 피해는 없었다. 많은 비로 이날 오전 4시 30분께 주민 27가구가 사는 서구 용촌동의 정뱅이마을 전체가 침수됐다. 마을 주민들이 고립돼 장비 13대, 구조인력 73명(소방·..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치우고, 말리고’…수해 복구작업 분주

  •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임시대피소에 모인 수해 이재민들

  •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대전 유등교 전면 통제에 주변지역은 정체

  •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 ‘하나라도 더’…이재민의 무거운 발걸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