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시행

  • 전국
  • 수도권

경기도교육청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시행

임태희 교육감 및 본청 부서장 이상 고위직 관리자 참여
관리자의 성인지감수성 제고

  • 승인 2024-07-11 17:15
  • 김삼철 기자김삼철 기자
경기도교육청, 성 평등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시행
임태희 경기도교육감이 11일 도교육청 북부청사에서 본청 부서장 이상 고위직 관리자들과 '2024년 관리자를 위한 성희롱·성폭력 예방 통합교육'을 받고 있다.
경기도교육청이 11일 성 평등을 위해 성희롱 및 성폭력 예방 교육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상호 존중하는 문화와 성 평등한 환경을 만들기 위해 관리자의 인식개선과 성인지감수성을 높이는 교육을 시행한다.

도교육청은 이날 도교육청 북부청사에서 '2024년 관리자를 위한 성희롱·성폭력 예방 통합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임태희 교육감을 포함한 본청 부서장 이상 고위직 관리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하반기에는 전 직원을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성매매·가정폭력 예방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2024 관리자를 위한 성희롱·성폭력 예방 통합교육'은 (사)한국가족보건협회 대표인 김지연 강사가 맡아 대면 강의했다.

도교육청 운영지원과 이미용 과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시대만큼 성인지감수성도 크게 달라지기 때문에 관리자의 인식개선과 조직문화는 매우 중요하다"며 "예방 교육을 통해 상호 존중하는 직장문화를 만들고 성 평등한 도교육청의 위상을 높이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성희롱 및 성폭력 예방 교육의 주요 내용은 ▲코로나19 범유행(팬데믹) 이후 디지털 성폭력 ▲성폭력 근절을 위한 실천적 노력 ▲직장 내 성희롱·성폭력에 대한 관리자의 인식개선 ▲성 고충을 두려움 없이 말할 수 있는 조직문화 도입 ▲피해자의 대응 방안 등 관리자가 반드시 알아야 할 핵심 역량이다.


경기도교육청=김삼철 기자 news100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용촌동 정뱅이마을 수해는 평촌산업단지 조성 때문?
  2. ‘만두성지 원주로’ 2024 원주만두축제, 공식 포스터 공개
  3. [아산다문화]아산시가족센터, '임산부 힐링 가요교실' 운영
  4. 대한전문건설협회 대전시회, 집중호우 피해 성금 1000만 원 기탁
  5. [아산다문화] 중국 최고급 보양식 '불도장'
  1. [아산다문화] 진로설계 프로그램, '행복 성장 다독다독'
  2. [아산다문화] "아산, 우리의 새로운 고향이예요"
  3. 택시 서비스 개선 위해 '부제재도입' 등 고민해야
  4. [아산다문화] "글쓰기, 이제 어렵지 않아요"
  5. 한국스마트혁신기업가협회, '행복두끼 프로젝트' 기부금 전달

헤드라인 뉴스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대전 자영업은 처음이지?] 지역 상권 분석 ② 도안동 카페

자영업으로 제2의 인생에 도전하는 이들이 늘고 있다. 정년퇴직을 앞두거나 다니던 직장을 그만두고 자신만의 가게를 차리는 소상공인의 길로 접어들기도 한다. 자영업은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음식이나 메뉴 등을 주제로 해야 성공한다는 법칙이 있다. 무엇이든 한 가지에 몰두해 질리도록 파악하고 있어야 소비자에게 선택받기 때문이다. 자영업은 포화상태인 레드오션으로 불린다. 그러나 위치와 입지 등을 세밀하게 분석하고, 아이템을 선정하면 성공의 가능성은 충분하다. 이에 중도일보는 자영업 시작의 첫 단추를 올바르게 끼울 수 있도록 대전의 주요 상권..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3명 정도(34.5%)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의 보유자가 전체 토지의 62%가량을 소유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지방자치단체 등에 등록된 지적공부 정보를 기초로 한 토지소유현황 통계를 18일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주민등록인구 5133만 명 중 37%에 해당하는 1903만 명이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대전에서는 전체 인구 144만 명 중 34.5%에 해당하는 49만 7443명이 토지를 소유했다. 토지 소유자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서구로, 15..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충남 예산에 건립 예정인 '내포 농생명 클러스터'가 연내 착공, 2027년 운영을 시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5월 실시설계를 시작한 5만㎡ 규모 수준의 시범단지 공사를 올 하반기엔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충남도는 18일 김태흠 지사의 조성 계획 발표 후 1년 만에 정부 산업단지 계획에 반영돼 기업 투자와 국비 사업 유치로 착공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내포 농생명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는 ▲농생명 자원 기반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 ▲미래 세대 농업인 육성 및 미래 지향적 농촌 경제 구현 등을 위해 조성 추진 중이다. 예산군 삽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