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금융/증권

범국민 동전교환 우수 금융기관 직원 총재 포상

신협중앙회 금경준, 우성사업본부 고재도씨 선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7-17 15:34 수정 2019-07-18 07:38 | 신문게재 2019-07-18 6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IMG_2610
한국은행 대전·충남본부(본부장 오영주)는 지난 5월 한 달간 전국은행연합회, 새마을금고·신협·상호저축은행중앙회, 우정사업본부와 공동으로 진행한 '2019년 범국민 동전교환운동'에 공이 큰 우수 금융기관 직원에 대한 한국은행 총재 포상을 17일 가졌다.

'범국민 동전교환운동' 추진 유공자로는 신용협동조합중앙회 경영전략팀 금경준 주임과 우정사업본부 예금사업과 행정주사보 고재도씨가 선정됐다.

대전·충남본부는 대전·세종·충남지역 내에서 '범국민 동전교환운동'을 진행한 결과 21억원, 1만 4700만 개의 동전을 은행권으로 교환했다.

이는 2018년 한국은행 대전충남본부 주화발행액의 28.8%(물량 기준 20.4%)에 달하는 규모로서 교환된 동전량을 새로 제조할 경우 18억 원의 제조비용이 소요된다.

전국적으로는 5월 한 달동안 322억원, 2만 2100만 개의 동전 교환이 이루어졌으며, 이는 2018년 연간 주화발행액의 75.6%(물량 기준 58.2%)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날 오영주 본부장은 '범국민 동전교환운동'에 적극 참여해 준 수상자들의 노고에 감사를 전하고 "앞으로도 동전 재유통 활성화를 통한 동전제조비용 절감을 위해 계속 노력하여 줄 것"을 당부했다.
원영미 기자

포토뉴스

  •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국민의 뜻 반영된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

  •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환영하는 시민단체

  •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무궁화로 채워진 대한민국

  •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북한, 강원도서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제8회 대전달빛걷기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