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소방서, 화목보일러 화재 주의 당부

당진소방서, 화목보일러 화재 주의 당부

  • 승인 2019-10-24 13:56
  • 수정 2019-10-24 13:56
  • 박승군 기자박승군 기자
사본 -소방서 전경사진


당진소방서(서장 김오식)는 24일 일교차가 심해지는 쌀쌀한 날씨로 화목보일러 사용이 늘면서 부주의 등으로 인한 화재가 발생함에 따라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화목보일러는 주택 인근에 위치해 화재발생 시 주택으로 화재가 번져 재산·인명피해를 동반하는 대형화재로 변하기 쉽다.

특성상 불티가 많이 날려 보일러 주변 땔감으로 쌓아둔 신문지, 종이박스, 나무 등에 불씨가 옮겨 붙을 수 있어 화재위험성이 크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건축물과 1m이상 이격해 보일러를 설치하고 주변을 벽돌 등으로 방화벽 쌓기, 연소 중에 발생하는 재와 진액(타르)이 연통 내부에 쌓이면서 연통이 과열돼 연소가 진행될 수 있으므로 연통을 단열재로 감싸기, 주기적으로 청소해 내부의 이물질 제거, 재처리 시에도 불씨가 없는지 확인, 화재에 대비해 화목보일러 근처에 소화기를 비치해야 한다.

오긍환 화재대책과장은 "평상시 화재 위험요소를 제거하고 주기적인 화목보일러 안전관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당진=박승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2.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4.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3.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4.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5. [날씨]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폭우… 14일까지 계속 비소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