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의회, 17일까지 2020년 예산안처리

충주시의회, 17일까지 2020년 예산안처리

  • 승인 2019-12-09 13:25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충주시의회(의장 허영옥)가 제240회 정례회에서 2020년도 예산안을 9일부터 17일까지 처리한다.

특히, 1조606억원 규모의 2020년 세입세출예산안을 심사하기 위해 각 의원들은 막중한 책임감을 가지고 예산심사에 임할 예정이다.

2019년을 마무리하고 2020년의 기반을 다져야 할 이번 정례회에서 시의회는 시민을 대표하는 대의기관으로서 초심을 잃지 않고 집행부에 대한 견제와 감시 역할을 충실히 하면서 2020년도 주요 시책들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시민의 동반자로서 한목소리를 내고자 소통과 화합으로 시정이 올바른 방향으로 나갈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내년에는 ▲수소경제와 바이오헬스 산업 육성을 통한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 완성 ▲풍요로운 일상을 위한 생활 SOC 확대 조성 ▲시정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바탕으로 사회적 약자와 미래세대에 투자 ▲도시의 활력과 풍요로운 시민의 삶을 위한 관광활성화 이룩 ▲젊고 건강한 농촌생활 기반 마련 등으로 인한 예산 1조원 시대를 맞이하면서, 시의회에서는 지금을 충주시 발전의 중대한 기점이라고 인식하고 예산안 처리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허영옥 의장은 "올해 충주시의회와 충주시는 시민과의 소통을 최우선으로 하면서 중부내륙권 신산업도시로의 지역 발전과 사회적 약자 보호와 다수 시민의 혜택 등 시정발전을 위한 동반자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하고자 했다"며, "다가오는 경자년 새해에도 충주시 발전을 위한 모든 예산이 가치 있게 쓰일 수 있도록 집행부와 협력하여 예산안 처리에 신중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청의 아들' 손흥민, 아시아인 최초 한 경기 4골로 새역사
  2. [한국박스오피스 38주차] 보이콧 논란 빠진 ‘뮬란’, 삼일 천하로 끝날까?
  3. 해외입국 자가격리 위반 20대 벌금 300만원 선고
  4. [새책] 고해성사를 하듯, 다시 처음 시를 쓰듯… 김선희 시인 '올 것만 같다'
  5. [릴레이 인터뷰] 방기봉 "체육계의 가장 큰 힘은 지역민들의 관심"
  1. [날씨]아침기온 낮아 쌀쌀, "건강관리 유의를"
  2. 화성시, 전투기 소음 피해 조사, 직접 확인하세요!
  3. [로또당첨결과] 929회 1등 탄생한 명당은?
  4. 비비씨 코스닥 상장 입성 첫날 19.35% 하락
  5. [기획]행정기관 관리감독 부재...'기업 놀이터' 판만 깔아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