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코로나19에도 예산형 통합돌봄사업 '순항'

예산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 코로나19에도 예산형 통합돌봄사업 '순항'

-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 위해 손소독제, 마스크 등 지원 -

  • 승인 2020-03-28 15:38
  • 수정 2020-03-28 15:38
  • 신언기 기자신언기 기자
보도자료03_코로나19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을 위한 손소독제 및 마스크 지원 모습


예산군 지역사회보장협의체(민간위원장 배규희)는 코로나19의 위기 속에서도 예산형(농촌형) 통합돌봄 사업을 순조롭게 진행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예산형(농촌형) 통합돌봄사업'은 주민들이 살던 곳에서 개개인의 욕구에 맞는 서비스를 누리고 지역사회와 함께 어울려 살아갈 수 있도록 주거, 의료, 요양의 통합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지난해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2019년 의제별 전국기획사업 마을단위 통합 돌봄을 위한 협동화 사업'에 선정돼 올해 5월까지 진행된다.

1차 년도 사업 대상지역인 예산읍과 덕산면을 대상으로 현재 ▲밑반찬지원 ▲의료서비스 ▲이동서비스 ▲가사서비스 ▲주거환경서비스 ▲야간순찰서비스 ▲방문목욕서비스 ▲유급자원봉사서비스 등 개인별 서비스가 맞춤형으로 제공되고 있다.

특히 협의체는 돌봄 대상자와 마을지킴이를 1:1로 매칭해 주 1회 말벗 및 정서지원을 통해 안부를 확인하고 있으며, 거동이 불편하고 면역력이 약한 대상자와의 원활한 활동을 위해 손소독제와 마스크를 지원해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에도 노력하고 있다.

또한 당초 1차년도 통합돌봄 프로그램 운영기간은 지난해 6월부터 올해 4월까지였으나 돌봄 대상자 대부분이 프로그램에 의존하는 관계로 대상자들의 건강한 생활 유지와 지속적인 돌봄 지원을 위해 5월까지 연장해 진행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차후 계획으로 운영보고와 사례발표, 전문가 특강, 자유토론, 운영보고서 제작 및 배포를 위한 워크숍 등을 5월 중에 진행할 예정이다.

예산형 통합돌봄 사업은 2차년도 사업을 오는 6월부터 내년 5월까지 진행하며, 1차년도 사업지역인 예산읍과 덕산면을 비롯한 고덕면, 봉산면 등 4개 읍면을 대상으로 추진하고 2021년 6월부터 2022년 5월까지 진행하는 3차년도 사업은 1, 2차년도 대상지와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지역'인 광시면 및 희망 읍면을 포함한 6개 읍면을 대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예산군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정부에서 추진하는 커뮤니티 케어 제도를 군에 확산하기 위해 광시면을 대상으로 한 2020년 행정안전부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 사업'에 선정됐으며, 이를 통해 군민들의 자치력을 강화해 지역사회 내 문제는 지역사회 안에서 해결할 수 있는 기반을 체계적으로 마련할 방침이다.예산=신언기 기자 sek51@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시체육회 ‘생활체육프로그램 개발·보급사업’ 운영
  3.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2. [영상]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스윙시 올바른 팔동작과 기본 포지션
  3.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4.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5.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