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수안보 벚꽃 구경은 잠시 멈춰주세요"

충주시, "수안보 벚꽃 구경은 잠시 멈춰주세요"

- 수안보 벚꽃길 방문 자제 캠페인 전개 및 생활 속 방역수칙 준수 동참 호소 -

  • 승인 2020-04-10 14:12
  • 수정 2020-04-10 14:12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200413 수안보벚꽃길 사회적거리두기 캠페인
충주시가 11일과 12일 양일간 수안보 벚꽃길을 찾은 시민에게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 캠페인을 벌였다.

시는 4월을 맞아 지역 곳곳에 만개한 벚꽃을 보고자 다수의 인원이 몰리면서 코로나19 감염이 확산 될 가능성이 높다고 우려됨에 따라, 벚꽃길 방문 자제와 차량 통제 캠페인을 벌이며 사회적 거리 두기 동참을 호소했다.

특히, 매년 개최해 왔던 충주호 벚꽃축제를 취소하고 수안보온천제를 무기한 연기하면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적극적인 행보에 나서고 있다.

시는 개화기를 맞아 벚꽃을 보기 위해 인파가 몰리는 상황을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해당 장소에 공무원을 배치해 사회적 거리 두기 호소문과 손 소독제를 건네며 생활 속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김기홍 관광과장은 "수안보온천제는 지역경제를 부양하고 시민들에게 뜻깊은 행사이지만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부득이하게 연기하게 됐다"며 "이러한 뜻을 이해하고 적극 동참해 주시는 시민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코로나19를 빠른 시일 내 종식하고 더 좋은 행사로 시민들을 맞이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4일과 5일 주말을 맞아 충주댐 일원에 1만5천여 대의 차량이 충주댐 벚꽃길을 방문했지만, 차량통제 및 사회적 거리 두기에 적극 협조하고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벚꽃을 구경하며 공무원들을 격려하는 등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줬다고 전하며, 수안보 벚꽃길 방문도 최대한 자제하고 방문할 시에는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관람해 줄 것을 당부했다. 충주=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5.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1.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2. [영상]개표의혹, 선거부정 논란! 4년전 표창원이 대전서 던진 뼈 있는 한마디
  3. "임영웅의 팬클럽도 영웅" 임영웅 국내·외 팬클럽 포천서 선행 이어가
  4.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5. [날씨] 낮 기온 30도까지 올라… 세종·천안·공주 오후 소나기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