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균형발전 마중물 세종의사당 건립, 속도감 있게 추진"

"균형발전 마중물 세종의사당 건립, 속도감 있게 추진"

민주당 세종의사당특위 전략회의 개최
국회법 개정·건·연내 설계비 집행 추진

  • 승인 2020-06-30 17:52
  • 수정 2020-06-30 17:52
  • 임병안 기자임병안 기자
2020061001000970800036141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해 정치권력을 분산하고 균형발전을 앞당기는 움직임이 본격화됐다.

더불어민주당 국회 세종의사당 추진특별위원회(공동위원장 이해찬·이상민 의원)가 30일 국회에서 회의를 갖고 입지·규모·사업주체 등이 담긴 세종의사당 건립 계획을 먼저 수립하자는 데 의견을 모았다.

이날 회의는 이상민 의원을 공동위원장, 홍성국 의원을 간사를 중심으로, 박범계, 김종민, 한병도 의원 등 국회의원 13명이 참여해 21대 국회 개원 후 첫 전략을 논의하는 자리였다.

이날 회의에서 위원들은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을 위해서는 국회법을 신속히 개정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보고 국회 운영위 전체회의 차원의 공청회를 열어 여야 의원 간 논의를 해나가기로 했다.

특히 위원들은 설계공모 등 후속절차를 진행해 설계비 예산집행을 앞당기려면, 입지·규모·사업주체 등이 담긴 세종의사당 건립 계획을 서둘러 확정해 행복청에 전달해야 한다는데 의견을 같이 했다.

뿐만 아니라, 국회 차원의 의사결정이 신속하게 이뤄지기 위해서는 국회사무처의 적극적인 의지와 역할이 어느 때보다 중요한 만큼, 국회사무처가 적극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가기로 했다.

이 자리에서 이춘희 시장은 "2020년 정부예산에 여·야가 합의해 설계비 예산을 반영했고, 이번 총선에서도 지역공약으로 여·야가 약속한 만큼 국회법 개정 처리는 물론 건립계획 확정 등 국회차원의 의사결정이 빠르게 이뤄져야 한다"며 정치권의 전폭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이상민 공동위원장과 간사를 맡은 홍성국 의원은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은 국가균형발전과 행정 비효율 해소를 위해 미룰 수 없는 시대적 과제라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속도감 있는 추진을 약속했다.

이상민 공동위원장은 "역사상 처음으로 수도권 인구가 비수도권 인구를 넘어선 상황에서 수도권과 지역의 차이를 줄여나가는 실효성 있는 수단은 세종의사당의 조속한 건립"이라며 "여야 정치권이 서로 협력해 속도감 있게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홍성국 의원도 "세종의사당은 대한민국을 새롭게 디자인할 한국판 뉴딜 정책의 일환으로 추진해 코로나 국난 극복 이후 새로운 사회적 동력으로 삼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외에도 특위는 향후 활동 계획으로 세종의사당 건립에 대한 적극적 의지표명을 위한 현장방문과 국회 세종의사당 건립 최적안 등 도출을 위한 토론회를 빠른 시일 내에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세종=임병안 기자 victorylba@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줄서가] 생명의 그물 속 자본주의, 나무는 나무를, 콩가루 수사단 등
  2. [청소년.어린이 새책] 야구소녀, 코끼리새는 밤에 난다, 두 도시 아이 이야기
  3. 대전보훈청·대덕대 호우회, '함께 전하는 유공자 명패'
  4. 대전보훈청, 미등록 유공자 발굴 캠페인 벌여
  5. [인터뷰] 한화이글스 브랜든 반즈 "팬들에게 좋은 경기력 선보이고 싶다"
  1. 4위로 추락한 대전, 안산 잡고 상위권 재진입 노린다.
  2. [새책] 마음의 문을 열면, 삶의 빛이 들어올거에요…'잠에서 깨어난 집'
  3. [새책] 미움만 가득한 세상 대신… '아빠, 구름 위에서 만나요'
  4. 매년 늘어나는 몰카 범죄… 여름철엔 특히 주의해야 한다
  5. [영상]풀스윙 절대 공식! 스윙시 하체체중 비율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