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서태평양건강도시연맹 정회원 가입

대전시, 서태평양건강도시연맹 정회원 가입

정회원 인증, 호주 등 10개국 191개 도시 협력체계 구축
국제도시 위상 제고, 건강도시 대전만들기 박차

  • 승인 2020-07-02 15:14
  • 수정 2020-07-02 15:14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대전시청사 전경1
대전시가 세계보건기구(WHO) 서태평양건강도시연맹 정회원이 됐다.

2일 시에 따르면 정회원 가입은 국제적인 네트워크를 통해 건강도시 기능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추진됐으며, 지난 4월 연맹에 가입을 신청해 최근 정회원 인증을 받았다.

서태평양지역 건강도시연맹에는 호주, 중국, 일본, 필리핀 등 10개국, 191개 도시가 참여하고 있다.

앞으로 시는 건강도시연맹의 국제적 네트워크를 통한 상호협력과 회원도시 간 경험공유, 기술자문을 통해 건강 관련 정책 개발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한편, 시는 건강도시 조성을 위해 지난해 6월 제도적 장치로 '건강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데 이어, 올해 4월 '건강도시 조성사업 기본계획'을 수립했고, 국내 네트워크인 대한민국건강도시협의회 가입도 완료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번 건강도시연맹 가입으로 국제도시로서의 위상은 물론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코로나19가 진정기미를 보이지 않는 지금, 시정의 정책결정 시 건강을 최우선적으로 고려해 나가는 건강도시 구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서태평양 건강도시연맹의 정기총회는 2년마다 열리며, 시는 다음 정기총회가 열리는 내년 10월 홍콩에서 가입 인증패를 받는다.
이상문 기자 ubot1357@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포토 &] 연두 거미
  2.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3.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4.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5. K리그 연맹 유튜버 김재원과 온라인 콘텐츠 협업 진행
  1.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이재명 이낙연 첫 역전
  2. [영상]대전역에 모인 의사들! 의사들이 거리로 나온 이유는?
  3. 양승조 '행정수도 與 새강령에 넣자" 주장 현실화
  4. 대전지역 국가지정 음압병실 13개 추가 확충
  5. 당진시, 하반기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