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공공심야약국 동남구 추가 지정 운영

천안시, 공공심야약국 동남구 추가 지정 운영

  • 승인 2020-07-09 11:22
  • 수정 2020-07-09 11:22
  • 김경동 기자김경동 기자


천안시가 지난 1일부터 공공심야약국을 2곳으로 확대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시는 그동안 '쌍용동 참조은약국' 을 공공심야약국으로 운영하고 있었으나 동남구 주민들의 접근성이 부족해 '성황동 창가약국'을 추가 지정했다.

공공심야약국은 365일 심야시간대인 오후 10시부터 오전 1시에 약사가 상주하면서 의약품조제·판매 및 복약지도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약국으로 이번 추가지정으로 인해 동남구와 서북구 모두 야간 심야 약국을 운영할 수 있게 됐다.

지난 3월부터 본격운영된 공공심야약국의 운영결과를 살펴보면 의약품 판매는 3447건, 의약품조제 1616건, 전화상담 740건 등을 처리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공공심야약국 확대 운영으로 동남구에서도 심야시간대 의약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됐다"며, "약물 오남용 등 의약품 부작용 사례가 예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천안=김경동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새책] 온전히 감동하고 희열을 느끼는 삶을 위해… '남자의 클래식'
  2. [75주년 광복절] 불매운동 1년부터 애국지사 기억까지… 지역민의 열망 모였다
  3. [75주년 광복절] 호중동학군 활약했던 대청호에 경부선 놓였다면?
  4. [영상]어프로치가 어려우세요? 공식만 알면 스코어가 팍팍 줄어듭니다. [박하림의 골프스튜디오]
  5. [날씨] 충청권 한 밤에도 25도… 낮기온 33도까지 오른다
  1. [포토 &] 연두 거미
  2. 한화이글스, 15일 김태균 2000경기 출장 공식 시상식
  3. [날씨] 33도까지 오르는 푹푹찌는 날씨… 일부 지역엔 비
  4. 태안군, 코로나19 확진자 5명으로 늘어나
  5. [75주년 광복절] 대청호에서 울린 승전보, 호중동학군이 있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