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 주요 농업생산기반시설물 관리 현황 점검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 주요 농업생산기반시설물 관리 현황 점검

  • 승인 2020-08-06 15:42
  • 방원기 기자방원기 기자
2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은 6일 집중 호우가 계속되는 충남 서북부 지역의 당진 삽교호와 예산 예당저수지를 방문해 주요 농업생산기반시설물 관리 현황을 점검했다.

김 사장은 이날 충남 당진의 삽교호와 예당저수지를 방문, 급격한 호우로 실시간으로 변동되는 저수지 유입 수량에 따라 방류량을 조절하여 홍수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적정 수위를 유지해 주기를 당부했다.

그는 "급격한 기후변화로 인한 국지적 집중호우가 앞으로 더 빈번하게 발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단기적으로 기존 저수지와 용·배수로를 보수·보강하여 집중호우에 대비하고 동시에 장기대책을 마련해 안전한 농어촌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중식 충남지역본부장도 "기후변화에 따른 집중호우 등 재해재난 발생빈도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시설물 점검체계를 강화하고, 비상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해 이번 집중호우와 다가오는 태풍에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농어촌공사는 지난주에 내린 장맛비로 충남지역에서 공사가 관리하는 230개 저수지의 저수율이 6일 기준 89.3%로 평년의 134% 수준이며 김 사장이 방문한 당진 삽교호의 저수율은 77.8%, 예당저수지는 81.4%로 적정 수위 유지를 위해 현재 방류를 진행하고 있다. 공사는 최근 국지적인 집중호우에 따른 아산과 예산 등 충남지역 내 침수가 발생함에 따라 장마기간 동안 안정적인 배수능력을 확보하기 위해 배수장 가동관리를 철저히 하고 배수로 관리를 지속할 계획이다.
방원기 기자 bang@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감독 교체효과 없었던 대전, 플레이오프 진출도 적신호?
  2. [날씨] 돌풍 동반한 소나기·우박 전망돼…"시설물 주의를"
  3. 조민국 대전 감독 대행, 플레이오프 포기하기엔 이르다
  4. [로또]929회 당첨번호(9월 19일 추첨)
  5. 연이은 체육대회 취소에 전문 체육인들 '한숨'
  1. 지정배 전 전교조 대전지부장 "7년 만에 복직… 교육자들이 더 책임지는 자세 가져야"
  2. 대전하나시티즌 홈에서 서울에 1-2패, 대전 2연패
  3. [주말 사건사고] 물때 모르고 갯바위 낚시 20대 2명 고립
  4. [날씨] 대체로 맑다가 대기불안정 소나기 가능성
  5. 육군, 제48대 서욱 육군참모총장 이임 및 전역식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