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지정 주민 의견 청취

대전 서구,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지정 주민 의견 청취

10일 정림동 행정복지센터서

  • 승인 2020-08-11 17:39
  • 수정 2020-08-11 17:53
  • 김소희 기자김소희 기자
사진1)대전 서구,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지정·고시
대전 서구는 집중호우로 인한 침수피해를 본 정림동 지역을 '자연재해 대책법'에 따른 '자연재해위험재선지구'로 지정·고시하기 위한 주민의견 청취를 지난 10일 정림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진행했다. 서구제공
대전 서구는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정림동 지역을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고시하기 위해 주민 목소리를 청취했다.

서구는 지난 10일 정림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지역 주민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자연재해 대책법에 따른 '자연재해위험재선지구 지정·고시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주민들은 주변 하수관로 개선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정림동 지역은 지난달 30일 시간당 약 100mm의 집중호우로, 코스모스아파트 2개 동 1층(28세대)과 차량 78대가 물에 잠겼다. 또 우성아파트 지하 주차장 2곳과 차량 206대가 침수되는 피해를 입었다.

이에 구는 정림동 지역 주변 하수관로 용량 확대, 펌프장 설치 등에 소요되는 국비 보조를 위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고시하는 절차를 진행 중이다.

구 관계자는 "지역 주민들이 제시한 양질의 의견을 수렴해 추후 사업 시행을 위한 기본 및 실시설계에 적극 반영해 나가겠다"며 "정림동 지역의 침수피해를 재발 방지를 위한 항구적인 대책 마련과 사업 시행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소희 기자 shk3296@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날씨]구름많다가 충남내륙 산발적 빗방울 예상
  2. 새 어린이교통안전 슬로건 발표…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
  3.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4. [새책] 몰락의 순간을 노래하며 푸른 순간, 검은 예감
  5. 대전 공연 앞둔 판소리꾼 이자람 씨 "관객 있다는 상상속에서 흥 내 볼 것"
  1. [날씨] 주말 구름많고 비오는 곳도
  2. [새책] 오늘의 전태일 어디서 불타고 있는가 '전태일평전'
  3. 금강 세종보 해체·공주보 부분철거 의결…국가물관리위 제출키로
  4. 제66회 백제문화제 9일간의 새로운 여정 돌입
  5. 대전시, 추석연휴 특별방역대책 추진... "모이지 마세요"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