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영향, 도내 버스업체 도산위기

코로나19영향, 도내 버스업체 도산위기

-전년보다 운송수입 감소분 1200억원 넘길 듯
-시외버스 노선 47% 운행중단
-일일 169회 인천공항 운행노선 전면 중단

  • 승인 2020-09-16 16:13
  • 신문게재 2020-09-17 1면
  • 김덕기 기자김덕기 기자
충남에서 버스회사를 운영하는 A대표는 요즘 밤잠을 설치기 일쑤다. '코로나19' 영향으로 버스 이용객이 급감하면서 경영 위기를 겪기 때문이다. 이 고비를 넘겨 보려고 금융권 여기 저기를 알아보며 대출상담하는 게 주요 일과다.

또 다른 버스업체 사장 B씨도 상황은 마찬가지다. 그동안 겪어보지 못했던 경영난으로 부도위기에 내몰리자 사채 12억원을 끌어다 썼다. 이같은 자구책에도 회사경영은 나아질 기미가 보이지 않아 마음만 답답할 뿐이다.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충남 버스업계가 최악의 위기를 맞고 있다. 운송수입이 줄어들어 도산 위기에 내몰리고 있는 것.

충남에는 시외버스 5개사,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 18개사가 노선허가를 받아 운행하고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장기화로 시외버스는 절반가량 운행을 중단했고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들은 거의 빈차로 운행하고 있는 형편이다.

도내 버스업계의 위기는 코로나19가 재확산 되면서 학생들의 등교가 사실상 중단된 데다가 지역 간 이동이 줄어든데 기인한다. 감염을 우려해 고령자들의 이용이 급감한 것도 작용한다.

시외버스업체들은 고정 이용객들로 그나마 경영에 보탬이 됐던 인천공항 노선을 코로나19 확산 이후 운행을 중단했다. 아예 손님이 끊겼기 때문이다.

금남고속과 한양고속, 중부고속, 삼흥고속, 충남고속은 그간 일일 129대의 차량을 투입, 169회씩 인천공항을 운행해 왔지만 다 옛말이 됐다.

시외버스는 전체 운행 노선의 47.3%를 중단한 상태다. 그나마 운행하는 시외버스나 시내버스, 농어촌버스들도 승객 한두 명에 그치고 있으며 빈차 운행도 다반사다.

운송수입을 보면 심각성이 확연하다. 공항버스를 포함한 시외버스는 전년 대비 2/3 이상 줄었고,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도 1/3 가량 급감했다.

충남버스운송사업조합은 도내 버스업계 운송수입 감소분이 전년 대비 1200억원을 넘길 것으로 보고 있다.

비상경영 타개를 위해 도내 5개 버스업체는 530여 명에 대한 고용유지지원금으로 유급휴직에 들어갔다. 또한 노·사간 고통분담 일환으로 노조는 올해 임금 동결이란 결단 조치를 내린 바 있다.

그럼에도 버스업체들은 부도 위기까지 내몰리자 대규모 인원 감축을 위해 정리해고를 예고하고 수십억 원의 자금 대출을 신청하고 있다. 추석 상여금은 고사하고 이달분 임금마저 마련하지 못해 전전긍긍하는 분위기다.

문제는 출구 찾기가 쉽지 않다는 점이다. 시외버스는 하늘 길이 열려 공항 운행이 재개돼야 해결된다. 시내·농어촌버스는 지난 7월 이미 요금을 올렸지만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이용승객이 없어 요금 인상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다. 운행 횟수와 노선 축소 조정은 고객 불편과 반발이 불 보듯 뻔해 결정하기가 어렵다.

충남버스운송사업조합 이준일 이사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부도위기에 처한 업체 대표들이 금융권에 기존 대출이 있어 사채시장까지 찾아 다닌다는 말을 들을 때 마음이 메어진다"면서 "업체 부도는 자칫 이용객들의 더 큰 불편을 초래할 수 있는 만큼, 노선버스 업체가 최소한의 경영을 유지할 수 있도록 중앙과 지방정부의 관심이 어느 때보다 절실하다"고 말했다.

내포=김덕기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황도연 팀 선정 8월 주간MVP 선정
  2. [릴레이인터뷰] 최석근 "대전 양궁, 전국최강 비결은 지도자와 선수들 간의 단합"
  3. 조선시대 문인 김호연재, 문화콘텐츠로 자리매김
  4. 충남도청 김남규씨, 제27회 한성기문학상 수상
  5. "도박중독은 질병, 치유기능 관리센터 줄여선 안돼"
  1. 국립대전현충원 추석연휴 참배 못한다 "코로나19 예방"
  2. 대전 148개 초등학교 중 교육복지사는 35명뿐
  3. 농협중앙회 대전 샘머리지점서 1억원대 전화금융사기 예방
  4. [실버라이프]코로나19로 달라진 추석풍경
  5. [실버라이프]코로나19 한마음 한뜻으로 이겨냅시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