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도군, '암·피부 노화 예방' 베타 쌈배추 본격 출하

진도군, '암·피부 노화 예방' 베타 쌈배추 본격 출하

고소한 맛·건강 기능 효과 소비자들 인기몰이

  • 승인 2021-01-13 20:17
  • 양선우 기자양선우 기자
진도군, ‘암·피부 노화 예방’ 베타 쌈배추 본격 출하 (2)
진도군에서 기능성 쌈배추인 '베타 쌈배추'가 본격 출하되고 있다. /진도군 제공
전남 진도군에서 기능성 쌈배추인 '베타 쌈배추'가 본격 출하·판매되고 있다.

진도군에 따르면 겨울철 틈새 작목인 진도산 쌈배추인 '베타 쌈배추'가 유명 인터넷 쇼핑몰과 도매 시장 등을 통해 활발히 판매되고 있다고 밝혔다.

황산화 작용과 피부노화 방지 등 베타카로틴 성분이 강화된 쌈배추는 진도 지역 농가의 고소득원으로 일반 배추보다 베타카로틴 함량이 148배 높고 속이 노란 색깔을 띄는 신품종이다.

특히 항산화작용 및 피부노화 방지는 물론 비타민 A 생성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알려진 베타카로틴 성분을 강화한 기능성 배추로 한 포기당 2000~2500원에 판매되고 있다.

진도군에서 생산된 쌈배추는 일반 배추에 비해 당도가 우수하고 아삭아삭한 식감과 맛이 뛰어나 대형 유통업체 등에서 인기몰이가 예상된다.

소비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하단 부위가 주황색이고 절단했을 때 잎의 하단 부위 중앙부가 주황색 줄무늬를 나타내 외관적으로도 일반 배추와 차별화되는 특징이 있다.

또 3.3㎡당 일반 배추가 8~10포기 정도 수확되는 것에 비해 쌈배추는 20~22포기 정도 수확돼 소득이 2배가량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베타 쌈배추'는 진도하누영농조합법인 등 20여개 농가가 20여ha에서 1200여톤 가량의 쌈배추를 생산, 연간 15억여원의 소득을 올리고 있다.

진도군 농업지원과 관계자는 "진도산 베타 쌈배추는 잎수가 많고 버려지는 겉잎이 적어 품질면에서도 우수할 뿐 아니라 고소한 맛과 건강기능 효과도 있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모래와 자갈, 흙이 섞인 사토질로 물 빠짐이 좋아 쌈배추 재배에 안성맞춤인 진도군은 전국 겨울 배추 생산량의 15%를 차지하고 있다.

진도=양선우 기자 ysw6544@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코로나19 뚫고 외국인 선수 입국완료
  2. [포토 &] 하늘에서 호빵이 내려와
  3. 법정법인화 전환부터 체육진흥 연구용까지…민선 대전체육회 '분주'
  4. [날씨] 충남 출근길 눈 조심하세요
  5.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전력강화 어디까지 왔나?
  1. '남성은 숙직, 여성은 재택' 대전 여성 재택숙직제 '갑론을박'
  2. [영상]지옥훈련의 시작! 어서와 거제는 처음이지? 대전하나시티즌의 거제 전지훈련
  3.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조합설립 총회 완료… 사업 본격화
  4. [중도시평] 싱어게인 ‘30호’ 그리고 배재대
  5. 포항시, 포항사랑상품권 10% 특별할인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