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과는 다르다" 충남도 산하 공공기관장 대규모 물갈이 예고

"작년과는 다르다" 충남도 산하 공공기관장 대규모 물갈이 예고

신임 교통연수원장에 차창모씨 내정
검사 출신 40대 젊은 변호사 알려져
28일 도의회 인사청문회 거쳐 임명
충개공 사장에 정석완 전 재난안전실장
도립대 총장에는 나소열 전 부지사 거론

  • 승인 2021-01-20 20:43
  • 신문게재 2021-01-21 2면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충남도청사 전경 (15)
충남도청사 전경.
충남도가 올해 초 임기가 만료되는 산하 주요 공공기관장에 대한 공개모집 절차에 착수한 가운데 대대적인 물갈이가 예고되고 있다.

20일 도에 따르면 올 1~2월 임기가 만료되는 산하 공공기관장에는 출자·출연기관인 충남개발공사와 충남교통연수원, 직속기관인 충남도립대 등 3개 자리가 공석이 된다. 각 기관별로 임원추천위원회를 구성, 후보 선정 절차를 진행 중이다.

먼저 충남교통연수원은 신임원장 모집공고를 통해 후보자를 접수, 차창모씨가 임명권자인 양승조 지사로부터 최종 낙점 받았다.

차창모 신임원장 내정자는 검사 출신의 젊은 변호사로 알려졌으며, 오는 28일 충남도의회의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있다. 인사청문회는 법적 구속력이 없어 유명무실하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지만 도의회는 후보자의 경영 능력과 도덕성 측면을 엄밀히 검증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충남개발공사 사장에는 얼마 전 퇴직한 도청 고위공무원인 정석완 전 재난안전실장이 내정됐다.

앞서 충남개발공사 임원추천위는 지난 8일까지 신임사장 공모 절차를 진행, 정 전 실장과 대기업 임원 출신 등 2명을 최종 후보자로 등록했다. 이후 임명권자인 양 지사는 지난 19일 정 전 실장을 신임사장으로 내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임사장에 대한 도의회 인사청문회는 다음달 4일 열릴 예정이다.

직속기관인 충남도립대 역시 다음달 허재영 총장의 임기가 종료된다. 이에 따라 도립대는 지난 7일부터 기관 홈페이지 등에 신임 총장을 모집한다는 내용의 초빙 공고를 내고, 20~22일 사흘간 원서접수를 받을 예정이다.

신임 총장과 관련해서는 나소열 전 문화체육부지사와 해당 대학 교수 등 2명이 거론되고 있다. 특히 지난해 총선에서 낙선한 나 전 부지사는 총장 임기가 3년인 것을 감안할 때 차기 총선 준비를 배려해 임명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나 전 부지사는 양 지사를 곁에서 보필하며 충남 혁신도시 지정 등 굵직한 지역 현안을 해결한 만큼, 양 지사가 모르는 척 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시각이다. 이에 대해 나 전 부지사는 "제가 야인으로 지내고 있는 것을 안타깝게 봐주셔서 이런 소문이 난 것 같다"면서 말을 아꼈다.

이처럼 올 연초 임기가 끝나는 3개 산하기관장 모두 교체가 예고되며, 지난해와는 사뭇 다른 분위기를 보이고 있다.

한편 지난해 8~12월 기준 임기가 만료된 도 산하 공공기관장은 충남평생교육진흥원장, 충남신용보증재단 이사장, 충남여성정책개발원장, 충남청소년진흥원장, 충남인재육성재단 상임이사, 충남경제진흥원장, 충남장애인체육회 사무처장 등 7곳이다. 이들 기관 중 충남여성정책개발원을 제외한 산하기관장 모두 양 지사로부터 재신임을 받으면서 연임에 성공했다.
내포=김흥수 기자 soooo082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체육회 73개 회원종목단체 회장 선출
  2. 대전전통나래관 무형문화전수학교 수강생 모집
  3. 대전경찰, 시장서 가방 통째로 들고 달아난 피의자 검거
  4. [영상]살빼고 복귀한 대전하나시티즌 공격수 바이오의 첫 연습훈련
  5. 국립대전현충원, 3월 현충인물에 '홍준옥 애국지사'
  1. [영상] '한화이글스' 스프링 캠프 마지막 날의 소소한 에피소드
  2. [날씨] 아침엔 추워요… 일교차 매우 커
  3. [나의 노래] 애니멀스의 'The House of The Rising Sun'
  4. [날씨] 도로 살얼음 주의하세요
  5. 미스트롯2에 대전 토박이 가수 김의영 진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