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기술공사, 가상현실 기반 천연가스설비 정비교육용 시뮬레이터 개발

한국가스기술공사, 가상현실 기반 천연가스설비 정비교육용 시뮬레이터 개발

  • 승인 2020-12-30 08:29
  • 수정 2021-05-06 15:20
  • 신가람 기자신가람 기자
1609218518783
 사진=한국가스기술공사 제공

한국가스기술공사는 현재 진행하고 있는 사업에 AI시스템을 적용한다.

천연가스 설비에 정비교육용 AI시스템을 병행해 지역시민들에게 새롭게 선사하겠다는 입장이다.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고영태)는 29일 천연가스 핵심설비인 정압기를 대상으로 국내최초 가상현실기반 정비교육용 시뮬레이터 개발을 완료하고 완성보고회를 진행했다.

현장에 설치된 천연가스설비는 고압, 초저온의 가연성가스를 취급하는 설비로 정비 접근성이 까다롭고, 특히 핵심설비는 다년간 정비에 참여하고 충분한 기술노하우를 쌓은 고숙련 기술자만 수행이 가능한 분야다.

이에 공사는 정비숙련도 향상 및 기술인력 양성을 위해 천연가스 핵심설비인 정압기를 대상으로 4차산업 IT 신기술인 가상현실기반 정비교육용 시뮬레이터를 개발하게 했다.
시민 A씨는 "AI에 관한 관심이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는 상황에서 색다른 경험이었다"고 말했다. 
가상의 시뮬레이션을 통해 설비 분해정비 및 점검 절차를 체험함으로써, 설비특성과 정비핵심 사항 등을 사전에 파악하고 숙지하여 실제 정비 시 신속하고 정확한 정비를 수행하는 데 도움을 주고, 신입 및 직무변경자의 실습 체험 교재로도 활용할 예정이다.

고영태 사장은 "한국가스기술공사形 K-뉴딜 전략사업과 관련하여 5G·AI 융합확산을 위해 산업혁명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할 것이며 "향후 23년까지 총 4종의 천연가스 핵심설비에 대한 가상현실(VR) 및 증강현실(AR)을 이용한 정비콘텐츠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가람 기자 shin9692@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1.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2.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3. 세종시, 올해 하반기 5287세대 아파트 더 짓는다
  4. 문재인 정부 4년 기로에 선 충청
  5. 대전 철도 유휴부지 총 231필지 존재… 미사용 6곳은 어디에 있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