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충남대병원 김정옥 교수, 코로나19 대응 공로 대통령 표창

세종충남대병원 김정옥 교수, 코로나19 대응 공로 대통령 표창

확진자 치료와 지역 확산 방지 등 철저한 대응 체계 구축

  • 승인 2021-04-18 18:34
  • 수정 2021-05-01 16:03
  • 신문게재 2021-04-19 7면
  • 이상문 기자이상문 기자
감염내과 김정옥교수
세종충남대병원 감염내과 김정옥 교수. 사진제공은 세종충남대병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에 기여한 공로로 세종충남대병원 감염내과 김정옥 교수가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지난 16일 세종충남대병원에 따르면 감염관리실장인 김정옥 교수는 충남대병원 본원 근무 당시인 2월 22일 대전에서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지역사회 확산 방지와 확진자 치료에 헌신적인 노력을 기울였다.

이후 세종충남대병원으로 발령된 김 교수는 세종충남대병원 개원 전인 2020년 5월부터 감염내과, 진단검사의학과, 호흡기내과, 응급의학과 의료진과 감염대처 TF팀을 꾸려 선별진료소 구축과 코로나19 병상 운영방안 등 각종 대응 현안을 신속하게 대처했다.

김 교수는 코로나19의 지속적 확산에도 세종충남대병원이 안전하게 개원할 수 있도록 신종 감염병 대응 체계를 구축한 것은 물론 세종지역의 확진자 치료 및 지역 확산 방지에 중추적 역할을 했다.

김 교수는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및 확진자 치료에 더욱 힘쓰는 것은 물론 모두가 철저한 개인 위생수칙과 방역수칙을 지켜 대처하면 신종 감염병을 극복해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지역 의료업계 한 종사자는 "코로나19 발생 이후 많은 의료진이 고생을 하고 있다"면서 "지역 사회 방역 중심에 충남대가 있는 만큼 이번 수상을 계기로 앞으로 더 노력해 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세종=이상문 기자 ubot135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2.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3.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4.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5.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1.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2.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3. 세종시, 올해 하반기 5287세대 아파트 더 짓는다
  4. 문재인 정부 4년 기로에 선 충청
  5. 대전 철도 유휴부지 총 231필지 존재… 미사용 6곳은 어디에 있나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