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형 지역상생 일자리모델 개발 '박차'

논산형 지역상생 일자리모델 개발 '박차'

논산형 지역상생일자리 추진위원회 개최
투자유치와 일자리창출 등 향후 발전전략 논의

  • 승인 2021-05-05 13:25
  • 신문게재 2021-05-06 14면
  • 장병일 기자장병일 기자
지역상생 일자리 추진위1
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지난 4일 지역상생형 일자리모델 개발을 위한 ‘논산형 지역상생일자리 추진위원회’ 회의를 개최하고, 향후 발전전략 등에 관해 논의했다.

지난 2020년 지역 상생협약에 대한 토론 및 구체적인 협약체결을 추진하기 위해 발족된 ‘논산형 지역상생일자리 추진위원회’는 황명선 위원장과 논산시 노사민정을 대표하는 17명의 위원들로 구성됐다.

이날 회의는 논산형 지역상생일자리 모델개발에 대한 추진현황 및 2021년 추진계획 보고에 이어 논산형 일자리 모델 관련 질의응답의 시간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시가 추진하는 ‘논산형 지역상생 일자리모델’은 풍부한 지역농산물, 대전·세종의 배후도시 위치, 식품산업의 발달 등의 장점을 바탕으로 CJ제일제당 등 관내 식품기업의 투자확대, 논산시 인프라 지원, 노사민정 참여 등 시민과 기업, 지역이 함께 협력해 성장전략을 수립함으로 양질의 지속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지난 3월 일자리위원회에서 공모한 상생형지역일자리 특화·전문 컨설팅과 노사발전재단에서 공모한 노사상생형 지역일자리 컨설팅 지원사업에 선정돼 확보한 국비 2억 여 원을 투입, 논산형 지역상생 일자리모델의 개발과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마련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2.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3.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4.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5.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1.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2.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3.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4.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5.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