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하나시티즌, 호주 출신 아론 트레이드 영입

  • 스포츠
  • 축구

대전하나시티즌, 호주 출신 아론 트레이드 영입

186㎝ 신장, 대인마크 등 강점... 변준수는 광주FC로

  • 승인 2024-01-18 16:58
  • 심효준 기자심효준 기자
0118_중앙 수비수 아론 영입
호주 출신 중앙 수비수 아론 로버트 칼버.(사진=대전하나시티즌 제공)
대전하나시티즌이 광주FC와 트레이드를 통해 호주 출신 중앙 수비수 아론 로버트 칼버(Aaron robert calver)를 영입했다.

18일 하나시티즌에 따르면 이번에 영입된 아론은 수비수 변준수와 트레이드를 통해 이뤄졌으며, 아론은 186㎝의 신장으로 문전 공중볼 경합 능력과 대인마크 등이 장점이다. 또한 정확한 킥력을 바탕으로 역습 상황에서도 활용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2012년 호주 A리그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한 아론은 2022년 광주FC로 이적하며 K리그에 첫 발을 내디뎠다. K리그 첫 해 25경기에 출전해 3득점 1도움을 기록하며 광주FC의 K리그2 우승에 일조했다. 지난해 역시 20경기에 출전해 광주 수비의 한 축을 담당했다. 광주는 아론을 중심으로 한 안정적인 수비진을 바탕으로 K리그1 최소 실점(35실점)을 기록하며 승격 첫해 리그 3위로 구단 역사상 최초로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진출에 성공했다.

대전은 지난해 56득점으로 K리그1 득점 3위를 기록하며 화끈한 공격 축구를 선보였지만 수비적인 면에서는 다소 아쉬운 모습을 보인 바 있다. 앞서 K리그 통산 163경기 출전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베테랑 수비수 홍정운, 측면 수비수 박진성 등을 영입하며 수비 강화에 나선 대전은 아론까지 가세하며 기존 안톤, 조유민 등과 더불어 더욱 막강한 수비진을 구축하게 됐다.



아론은 "대전의 목표 그리고 나에게 원하는 역할을 명확하게 알고 있다. 그 기대와 응원에 부합할 수 있도록 프리시즌 동안 팀원들과 잘 준비해서 그라운드에서 최고의 활약을 펼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심효준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 도시철도 3~5호선 밑그림 올 상반기 윤곽
  2. 대전 도안지구 2단계 도시개발사업 탄력 받을까… 2-2지구 사업계획 '승인'
  3. 서산공항 탄력받는다… 군사보호보호구역 해제로 주변개발 가능해져
  4. '지역 발전 기대' 군사보호구역 대규모 해제… 대전은 허탈
  5. 지역의대 교수들 "전공의를 대화 상대로 다가가야"
  1. 김광신 전 대전 중구청장, 재산축소 신고혐의 추가기소
  2. 전공의 사직사태 일주일 대전서 환자 이송지연 23건
  3. "글로컬대학 유치 반드시" 충남대·국립한밭대·대전시·정출연 등 28개기관 힘 모았다
  4. 예비소집 미응소 아동 현황 파악 손 놓은 대전교육청
  5. 김태흠 도지사, 윤 대통령에 "공공기관 드래프트제 줘야" 요구

헤드라인 뉴스


[현장] 종이 승차권 사라지며 쇠락한 시내버스 매표부스

[현장] 종이 승차권 사라지며 쇠락한 시내버스 매표부스

"작은 창문으로 30년간 시민들과 눈을 마주쳤지, 이제는 가족 같아." 중앙로에서 30년째 시내버스 매표부스를 운영하는 소상공인 양기성(81)·김선자(86) 씨를 27일 중도일보가 만났다. 과거 최고의 번화가인 홍명상가·중앙데파트 인근에서 호황기를 누렸던 이들은 급변하는 시대, 대전의 변화를 관찰하는 증인이다. 중앙통으로 불리던 1980년대부터 지금까지 중앙로의 터줏대감으로 자리 잡고 있는 양 씨는 중앙로 목척교 인근에서 매표부스를 운영하며 생활하고 있다. 그는 과거 대전에서 매표부스가 60~70곳이 운영될 때 총무를 역임했고, 출..

“한화 더 높은 곳으로 갈 것” `가을 야구` 목표 드러낸 류현진
“한화 더 높은 곳으로 갈 것” '가을 야구' 목표 드러낸 류현진

한화 이글스 개막전 선봉에 나설 류현진이 올해 포스트 시즌 진출에 대한 기대감을 불어넣었다. 류현진은 27일 일본 오키나와현 고친다 야구장에서 열린 팀 훈련에 참가한 뒤 취재진과 만나 몸 상태와 투구에 대한 자신감을 표현했다. 그는 "26일엔 23일 진행한 첫 불펜 투구 때보다 한 단계 올려 80% 정도 던졌다"며 "모든 구종을 시험해봤는데 제구도 다 좋았던 것 같다"고 평했다. 이어 "투구 폼과 몸도 잘 적응하고 있다"며 "개막전 등판 준비는 문제 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컨디션에 무리가 없다면 류현진은 3월 23일 LG..

윤 대통령 “의사 증원 미룰 수 없다, 증원 반대 안돼”… 재차 강조
윤 대통령 “의사 증원 미룰 수 없다, 증원 반대 안돼”… 재차 강조

윤석열 대통령은 27일 “의사 2000명 증원은 더 이상 미룰 수 없다”며 강경 대응 방침을 재차 강조했다. ‘늘봄학교’와 관련해선 “범부처 지원본부 만들어 총력 지원에 나설 것”이라고 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오후 영빈관에서 의료 개혁과 2024년 늘봄학교 준비 등 2가지 안건 논의를 위해 제6차 중앙지방협력회의를 주재했다. 중앙지방협력회의 개최 후 전국 17개 시·도지사와 시·도 교육감이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인 회의다. 윤 대통령은 의료개혁과 관련, “의대 정원 2000명 증원은 부족한 의사 수를 채우기 위한 최소한의 규모”..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태극기를 게양 합시다’

  •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봄 행락철 대비 전세버스 일제점검

  • 봄철 산불대비 ‘철저히’ 봄철 산불대비 ‘철저히’

  • 화훼농가는 이미 ‘봄꽃 활짝’ 화훼농가는 이미 ‘봄꽃 활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