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폴리텍대학 '꿈드림공작소' 지역 고교생에 진로체험 기회

  • 사회/교육
  • 교육/시험

대전 폴리텍대학 '꿈드림공작소' 지역 고교생에 진로체험 기회

대전제일고·중앙고 재학생 대상 프로그램 운영

  • 승인 2024-04-01 16:54
  • 수정 2024-04-01 16:55
  • 고미선 기자고미선 기자
폴리텍
한국폴리텍IV대학 대전캠퍼스 꿈드림공작소에서 3월 29일과 4월 1일 양일간 대전제일고 스마트소프트웨어(왼쪽)와 대전중앙고 인공지능과 재학생을 대상으로 '꿈드림공작소'를 운영했다. /대전폴리텍 제공
한국폴리텍IV대학 대전캠퍼스가 '꿈드림공작소'를 열고 지역 고교생에 진로체험 기회를 제공했다.

1일 대전폴리텍 대학에 따르면 3월 29일과 4월 1일 대전제일고와 대전중앙고 재학생을 대상으로 '꿈드림공작소'를 운영했다.

프로그램은 대전제일고 스마트소프트웨어과(학과장 안광민) '파이썬 데이터분석 첫걸음', 대전중앙고 인공지능과(학과장 한익섭) '인공지능 RPA 첫걸음'이다.

꿈드림공작소는 대전 폴리텍대학이 대국민 직업교육훈련 지원 서비스 강화를 위해 융복합실습실 러닝팩토리(Learning Factory), 거점공유스튜디오 등 학과의 시설·장비를 외부인에 개방하는 프로그램이다. 2023년 800여 명의 외부인을 대상으로 '360VR(가상현실)영상제작하기' 등 다양한 기술교육·체험을 진행해 왔다.



공병채 학장직무대리는 "앞으로도 지역 내 청소년들이 본인의 진로탐색을 위한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기회를 한국폴리텍IV대학 대전캠퍼스가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고미선 기자 misunyda@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 위한 종합상담박람회 '알쓸신복박람회'
  2. [행복한 대전교육 프로젝트] 대전신일여고 "학생 개개인의 꿈을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
  3. 장철민 "소진공 유성이전 재고해야"
  4. 대전용산초 사망 교사 19일 순직여부 심의… 경찰 수사 결과 아직도
  5. 세종시 어르신 대상 재능기부 음악회...'노래사랑방' 눈길
  1.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불법 지속시 협회 해산도"
  2. NH농협 세종본부, 세종시 문화관광재단에 1억 원 후원
  3.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4.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5. '누수공사·병원사정' 골목 병의원 휴진에 환자들 '갸우뚱'… 체감불편 휴진율 통계 웃돌듯

헤드라인 뉴스


의협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정부 "불법지속시 협회 해산도"

의협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정부 "불법지속시 협회 해산도"

전국에서 모인 의사들이 서울 광화문에 집결해 30도가 넘는 뜨거운 아스팔트 위에서 '의과대학 증원 저지'를 외쳤다. 18일 대한의사협회(의협)가 주관한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 총궐기대회'가 전국의 의사, 전공의 의대생들을 비롯해 의과대학 교수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오전 11시 대전시청 북문 맞은 편에서도 대전시의사회가 마련한 전세버스 9대에 임정혁 대전시의사회장을 포함해 의사와 전공의, 의과대 교수 등 200여 명이 상경했다. 임현택 의협 회장은 서울 총궐기대회에 "의사협회는 이 폭압적인 정부가 전공의를 포함한 의사들을..

충청권 유배우 가구 2곳 중 1곳 맞벌이… 대전 증가율 전국 최대
충청권 유배우 가구 2곳 중 1곳 맞벌이… 대전 증가율 전국 최대

충청권 내 배우자가 있는 가구 2곳 중 1곳은 맞벌이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에서 맞벌이 가구 비율이 가장 높은 곳은 세종이며, 특히 대전은 지난해 전국에서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18일 통계청이 발표한 '2023년 하반기 지역별 고용조사-맞벌이 가구 및 1인 가구 취업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맞벌이 가구는 2022년보다 26만 8000가구 늘어난 611만 5000가구로 집계됐다. 600만 가구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전체 유배우 가구 중 맞벌이 가구 비중은 전년보다 2.1% 높아진 48.2%에 달했다. 충..

"교사 업무 줄어들지 않아… 우리는 가르치고 싶다" 대전 전교조 집회
"교사 업무 줄어들지 않아… 우리는 가르치고 싶다" 대전 전교조 집회

"시설 리모델링 공사는 행정실이 주무하고 교사들은 필요한 물품, 규격, 의견 내서 조율하는 것 아닌가요? 교사가 화장실용 휴지, 공용 종량제봉투, 기름걸레를 구입하고 교체하는 일을 안내하는 것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그것이 교육의 업무라고 생각하십니까?" (대전 초등학교 A 교사) "업무 경감의 시작은 교사 정원 축소를 멈추는 것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학생 정원이 줄어들어도 학교에서 해야 할 일들은 변하지 않습니다. 행정업무를 획기적으로 줄이지 않는 한, 교원 업무를 줄이지 않는 한 선생님들은 병들고 수업의 질은 떨어질 것입니다."..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