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경기

인천교육청-서울교육청, 한국-덴마크 교육 국제 세미나 개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7-04-06 11:0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공교육과 대안교육의 아름다운 동행을 위한 덴마크 교육 전문가 초청 국제 세미나 개최



인천시교육청(교육감 권한대행 부교육감 박융수)은 서울시교육청과 함께 오는 8일 서울시교육청교육연수원 우면관에서 『한국-덴마크 교육 국제 세미나』를 개최한다.

이 세미나는 행복지수 세계 1위인 덴마크 교육제도와 다양한 교육기관의 교육 내용에 대한 전반을 들을 수 있는 기회로 덴마크의 초등, 중등, 고등의 대안교육과 교원양성에 대한 내용 등을 그 분야의 권위자들에게 직접 듣고 토론할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된다.

세미나에는 덴마크의 대표적 대안교육 기관인 프리스콜레, 에프터스콜레, 폴케호이스콜레의 교사와 대안교육협회 관계자, 자유교원대학 학장 등 16명이 참여, 공교육과 대안교육이 조화를 이루는 사례와 전망을 논의한다.

구체적으로는 풀뿌리 운동을 기반으로 한 프리스콜레(자유학교)에 대해 ‘피터 B. 피더슨(프리스콜레 협회장)’의 주제 발표를 비롯해 자유학기제 모델 중에 하나인 ‘에프터스콜레’의 진로교육, 민주시민교육, 대안학교 교사 양성 과정에 대해 집중 토론을 진행한다.

덴마크 방문단은 지난 4일부터 9일까지 한국에 머물며, 인천의 산마을고등학교 탐방, 전등사에서 템플스테이, 꿈틀리인생학교와 강화제적봉평화전망대를 체험하고, 서울의 성미산학교, 홍익여고 탐방 및 홍대거리투어, 북촌한옥마을, 하나센터투어 등 한국교육과 문화를 다양하게 체험하게 된다.

인천시교육청은 향후 공교육과 대안교육의 아름다운 동행을 모색하기 위해 학교 내 대안교실의 활성화, 대안학교와 대안교육위탁교육기관의 발전 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며, 해외 교류도 확대하여 대안교육 역량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

『한국-덴마크 교육 국제 세미나』는 대안교육뿐만 아니라 공교육의 변화를 모색하는 교육자, 시민, 예비교사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연수원 우면관에서 8일 오후 1시 30분부터 6시까지 진행된다.

인천=주관철 기자 jkc0527119@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가을을 담다` '가을을 담다'

  • K-POP콘서트 `성황` K-POP콘서트 '성황'

  •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크라잉넛 한경록, 21년 만에 첫 솔로 앨범

  •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 의녀반수 만덕제 봉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