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비주얼 > 카드뉴스

[카드뉴스] 커피 하루 석 잔, 수명연장에 도움? 믿어도 될까?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7-07-12 14:51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커피를 하루 석잔 마시면 수명연장에 도움이 된다? 진짜?

이 연구 결과 여러분은 믿어지시나요?

하루에 22억5천만 잔이 소비되는 커피는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음료 중 하나이지만 카페인 등의 문제로 환대를 받지 못하기도 하는데요, 이런걱정을 한방에 날려줄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10일 AFP통신에 따르면 이 연구는 국제암연구소(IARC)와 영국 임페리얼 칼리지 런던이 미국과 유럽에서 대규모 연구를 통해 커피가 수명연장에 도움이 된다는 결과를 얻었다고 보도하고 있습니다. 이 조사는 유럽 10개국 50만명 이상, 미국에서는 다양한 민족적 배경을 가진 18만명을 상대로 했다는 군요.

"커피를 많이 마시는 것이 질병으로 인한 사망 위험을 낮추는 것과 연관이 있다는 점을 발견했습니다" "특히 순환계, 소화계 질환에서 효능이 있었어요" 보고서의 주요 저자인 IARC의 마크 건터는 이렇게 밝히고 있죠.

여기서 중요한 점은, 하루에 커피 한잔을 마시는 사람은 커피를 마시지 않는 사람보다 사망 위험이 12% 낮고, 하루에 2∼3잔을 마시는 사람은 커피를 마시지 않는 사람보다 사망 위험이 18% 이상 낮다는게 결론입이다.

연구진은 커피를 마시면 생명을 연장한다고 단언할 수는 없지만, 그 연관성은 확인했다고 강조합니다.

또 이 연구결과를 받아들일 때는 주의가 필요하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합니다. 마시면 수명연장이 된다는것이 아니라 질환으로 인한 사망 위험을 낮춰준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할 것 같습니다.

사실 커피는 오랜 세월 인류와 함께해온 식품인데요, 17세기 베네치아에서 활동했던 의학자 프로스페르 알피누스는 자신의 의학서적에서 "(커피)는 생리 주기가 불규칙하거나 생리통으로 고생하는 여성들에게 특효가 있다"고 기록했으며, 18세기 독일 의학자인 크리스찬 하네만도 "커피는 의약품"이라고 주장하기도 했습니다.

이후 커피가 많은 양의 카페인을 함유하고 있다고 밝혀지면서 건강에 해롭다는 인식이 확산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과연 얼마만큼의 카페인이 '과다한'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합니다. 사실 커피 한 모금만 마셔도 불면증으로 고생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2~3잔의 커피에도 잠만 잘자는 사람이 있으니 말이죠.

어찌됐든 연구진은 이번 연구에서 카페인이 든 커피든 디카페인이든 장수에 도움이 된다는 사실을 알렸습니다.

심장질환, 암, 뇌졸중, 당뇨병, 호흡기·신장 질환으로 인한 사망 위험을 낮춰준다고 하니 이제 마음놓고 평소 즐기던 만큼 ‘아아(아이스아케리카노)’를 즐깁시다. /연선우 기자

   이 기사에 댓글달기

포토뉴스

  • 달샤벳이 손길이 담긴 애장품 달샤벳이 손길이 담긴 애장품

  • 킹스맨의 파이팅 킹스맨의 파이팅

  • 추석맞이 우리과일 소비촉진 캠페인 추석맞이 우리과일 소비촉진 캠페인

  • 정부, 파리바게뜨 `불법파견` 결론 정부, 파리바게뜨 '불법파견' 결론

용봉산달빛걷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