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한화이글스

한화이글스, ‘호국보훈의 날’ 행사 실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입력 2019-06-20 15:47 수정 2019-06-20 18:45 | 신문게재 2019-06-21 20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KakaoTalk_20190620_184347379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는 그룹 내 방산 4사와 공동으로 '호국보훈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선수들은 밀리터리 유니폼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섰다.[사진=한화 이글스 제공]
프로야구 한화이글스는 20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그룹 내 방산 4사와 공동으로 호국보훈의 날 행사를 진행했다. 한화와 방산 4사는 이날 행사에서 대전보훈청에 2000만원의 성금을 전달하고 국군장병을 비롯한 국가유공자와 보훈가족 등 1000명을 무료 초청, 프로야구 묘미를 선사했다.

또 육군본부,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손잡고 군 복무 중 순직하거나 다친 장병을 지원하는 기금 사업인 '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홍보 및 지원에 대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하고 밀리터리 유니폼 전달식도 함께 진행됐다. 한화그룹 방산4사는 ㈜한화, 한화에어로스페이스, 한화시스템, 한화디펜스 등이다.

이날 협약식과 유니폼 전달식에는 한화이글스 박정규 대표이사와 육군본부 인사사령관 박동철 소장,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이관영 회장이 참석했다.

이밖에 목함지뢰 상이자인 김정원 중사와 군 월급을 꾸준히 모아'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에 기부한 안정근 상병이 시구와 시타에 나섰다.

한화는 이날과 28일 경기에서 육군을 모티브로 제작한 밀리터리 유니폼을 착용하고 경기에 나서며 향후 자선행사에서 판매한 뒤 수익금을 '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으로 마련할 계획이다. 한화는 앞으로도 매년 6월 국군장병과 보훈가족, 호국 영령을 기리는 호국보훈 행사를 꾸준히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박병주 기자·유채리 수습기자



포토뉴스

  • 고등부 송촌과 대전제일FC가 결승 고등부 송촌과 대전제일FC가 결승

  • [청양군수배 풋살 대축제]중등부 청양중과 완주AT의 6강전 [청양군수배 풋살 대축제]중등부 청양중과 완주AT의 6강전

  • [청양군수배 풋살 대축제]5-6학년부 청주미르축구클럽과 JJT 예선경기 [청양군수배 풋살 대축제]5-6학년부 청주미르축구클럽과 JJT 예선경기

  • 문 대통령, 해양신산업 분야 인재들과 ‘찰칵’ 문 대통령, 해양신산업 분야 인재들과 ‘찰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