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사회/교육 > 교육/시험

대전대학교 서울한방병원 개원식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0-24 17:52 수정 2019-10-24 17:52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대전대2
대전대학교 서울한방병원(병원장 유화승)이 24일 개원식을 가졌다.

서울한방병원 내 4층 혜화 홀에서 진행된 이번 개원식에는 임용철 혜화의료원장을 비롯한 이종서 대전대 총장과 내·외빈 및 교직원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했다. 개원식은 ▲내·외빈 소개 ▲감사패 및 공로패 증정 ▲병원 건축 소개 ▲병원운영방향 소개 ▲혜화의료원장 환영사 ▲축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서울한방병원에 따르면 축사에는 보건복지부 이창준 한의약정책관, 아산충무병원 윤방부 재단회장, 경희대학교한방병원 이진용 병원장 등이 한방병원의 개원을 축하했다. 이어 식후 행사로는 테이프커팅식과 병원 투어 및 리셉션이 이어졌다.

임용철 혜화의료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서울한방병원의 성공적인 완공을 위해 열정과 노력을 아끼지 않은 설계사 및 시공사, 교직원, 그리고 지역주민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대전·천안·청주에서 한의대학교 부속 병원을 운영해 온 노하우를 바탕으로 서울지역에서 프리미엄 실버케어를 실현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 송파구 문정법조단지 내에 위치한 대전대 서울한방병원은 지난달 2일부터 진료를 시작했다. 지상 13층, 지하3층 총 50병상 규모로써 동서암센터·통합면역센터, 척추신경재활센터, 여성의학·소아청소년센터, 혜화진료센터 등의 외래센터를 갖추고 9명의 전문의가 한·양방 협진 의료서비스를 제공한다.
고미선 기자 misunyda@

포토뉴스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