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스포츠 > 축구

대전시축구협회, 대한축구協 정책평가... 최우수단체 선정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0 11:24 수정 2019-12-10 15:53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4 (1)
김명진 대전축구협회장
대전시축구협회(회장 김명진)가 전국 17개 시·도 협회 종합평가에서 1위를 차지했다.

대한축구협회(KFA)는 최근 2019년도 시·도 협회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 대한축구협회 정책평가'에서 대전축구협회를 최우수단체로 선정했다.

KFA가 매년 실시하는 정책평가는 각종 사업 이행결과, 정산 지침 준수, 각종 규정 제정, 종합감사 등을 평가해 우수 단체에 인센티브를 부여하고 있다.

대전축구협회는 지난 2017년 생활축구화 엘리트축구협회 통합에 따라 시도협회 행정력 강화를 위해 디비전리그 운영, 초중고리그운영, 지원금 집행절차 지침과 회계 투명성 강화, 각종 리그 운영지침 준수, 동호인 축구대회 등 16개 항목에서 만점에 가까운 평가를 받아 종합평가결과 S등급(98.70점)을 받았다.

특히 올해 열린 '제38회 대한축구협회 전국 축구대회'에서 20~30대 부 우승을 시작으로 '2019 금석배 전국고등학생축구대회'에서 유성생명과학고가 우승을 차지해 대전 축구를 전국에 알렸다.

또 대덕대 축구부가 '춘계·추계 한국여자축구연맹전'에 출전 준우승을 차지했고, '2019 KEB 하나은행 대한축구협회(FA)컵'에서 대전 코레일이 3부 리그 기적을 만들며 준우승컵을 거머지는 영광을 안았다.

김명진 회장은 "올해 각종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었던 것은 지역 축구 동호인과 엘리트 선수들이 운동장에서 선의의 경쟁을 통한 경기력 향상과 협회 임직원들의 철저한 준비의 결실"이라며 "내년에는 협회가 한 단계 성장하고 더 좋은 결과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병주 기자

포토뉴스

  •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고향에 오신걸 환영합니다’

  •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귀성객 대상으로 급수봉사 펼치는 바르게살기운동 회원들

  •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한남대교 남단부터 신탄진까지 양방향 적용

  •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 설 귀성 시작…오늘부터 27일까지 버스전용차로 시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