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정치/행정 > 대전

대전 유성구, 산타발대식 개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프로젝트 시즌4 '2019년 산타발대식' 개최
60명의 산타가 취약계층 54가구 소원전달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19-12-10 16:09 수정 2019-12-10 16:0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사진1)산타발대식
10일 유성구청 대강당에서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 시즌4 산타발대식이 개최된 가운데 정용래 유성구청장을 비롯한 산타 60명이 취약계층 가구에 소원을 전달하기 위해 출발하고 있다. 사진=유성구제공


대전 유성구는 10일 구청 대강당에서 취약계층의 소원 선물을 전달하는 산타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정용래 유성구청장을 비롯해 유성구의원, 유성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유성구행복네트워크 회원, 기부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타발대식을 갖고, 60명의 산타가 취약계층 54가구에 소원을 전달하기 위해 출발했다.

산타 발대식은 유성구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유성구행복네트워크, 유성구행복누리재단이 공동 주관하는 사업으로 올해 네 번째를 맞이했다.

유성구행복네트워크는 어려운 이웃에게 산타의 선물을 전달하기 위해 지난 3월부터 11월까지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로 매월 이유가 있는 아침 식사를 통해 3700만 원의 후원금을 모금했다.

정용래 청장은 "소원을 말해봐 프로젝트의 기금 마련 사업 중 하나로 매달 '이유가 있는 아침 식사'를 통해 따뜻한 마음을 전해 주신 후원자 분들 덕분에 산타발대식을 개최하게 됐다"며 "유성구는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자원을 연계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실시간뉴스

포토뉴스

  •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설 명절을 이용해 내걸린 각종 플래카드

  •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고속도로 차량 몰리며 귀경 정체 시작

  •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두 손 가득 선물꾸러미를 든 귀성객…‘마음은 이미 고향으로’

  •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 설 대목 맞은 전통시장…‘차례상은 전통시장에서 준비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