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논산시

건양대 산학협력단, (주)인피니트헬스케어와 협약

현장실습 및 취업연계 통한 전문 인력양성 등 진행
혁신선도대학 진입 성장동력 발굴 위한 밑거름 전망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15 17:16 수정 2020-02-15 17:16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산학업무협약 기념사진
건양대학교(총장 이원묵) 산학협력단(단장 홍영기)는 지난 13일 논산 창의융합캠퍼스에서 ㈜인피니트헬스케어(대표 김동욱)와 양 기관의 상호발전과 우수인력양성 및 인력지원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협력체계 구축을 목적으로 산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의료 소프트웨어 관련 기업인 ㈜인피니트헬스케어는 의료영상 및 정보솔루션을 개발 및 공급해 전세계 55개국 6300여 의료기관에 솔루션을 공급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건양대학교와 ㈜인피니트헬스케어는 공동협력체계를 구축해 정보교환 및 전문가 교류를 통한 기술개발, 연구시설 및 기자재의 공동활용, 대학생 현장실습 및 취업연계를 통한 전문 인력양성 등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협약은 의료영상·정보솔루션 분야의 핵심 기술역량을 보유하고 있는 중소기업과 대학의 전문인력 자원이 결합된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가진다.

건양대학교의 인적자원 및 산업에 필요한 기초연구 역량과 ㈜인피니트헬스케어 기술력의 결합은 교육부 추진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으로 진입하기 위해 성장동력 발굴을 위한 밑거름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협약식 체결을 추진한 4차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 사업단 김진수 단장(의료IT공학과)은 “㈜인피니트헬스케어와 같이 성장잠재력을 가진 기업과의 활발한 산학교류 활동이 학생들에게 다양한 현장경험을 제공함은 물론 우리 대학이 4차 산업혁명 혁신선도대학으로 진입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감을 전했다.

이어 업무협약 체결 기업인 ㈜인피니트헬스케어 박성민 상무이사는 “금번 협약체결이 건양대학교와 현장실습, 취업연계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현장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를 양성할 수 있는 산학 인력교류의 초석이 된 것 같아 매우 기쁘다”고 말을 전했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포토뉴스

  •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대전시, 고속버스와 시외버스 매일 방역 실시

  •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코로나19 의심환자들 몰려든 선별진료소

  •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코로나19가 바꾼 대학 학위수여식 풍경

  •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 코로나19 추가 확산 방지 위해 문 닫은 경로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