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경제/과학 > 유통/쇼핑

대전중앙시장 첫 순면마스크 제작… 유장혁 대표 "유기농천 사용 위생적"

명중원단백화점 유기농 순면마스크 제작.판매
유기농, 2겹 구조로 위생, 세탁 후 재사용 가능
"원단 취급, 곳곳서 순면 마스크 제작 요청와"
24시간 공장 가동, 꼭 필요한 소비자에 판매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6 18:33 수정 2020-02-26 18:33 | 신문게재 2020-02-27 7면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20200226-유장혁 대표
대전중앙도매시장 유장혁 명중원단백화점 대표가 순면으로 만든 마스크를 선보이고 있다. 국산 순면과 유기농천을 사용했다. 사진=이성희 기자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으로 마스크 구입 대란이 일어난 가운데, 대전중앙시장에서는 '착한 마스크'를 만들겠다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26일 오전 대전중앙도매시장에서 만난 유장혁 명중원단백화점 대표는 밀려드는 순면 마스크 주문과 공장 상황 확인으로 분주해 보였다. 대전에서도 코로나19 확진자가 26일 모두 6명으로 늘어나면서 순면 마스크를 제작에도 속도가 붙었기 때문이다.

유장혁 대표는 "원단을 취급하고 있다 보니 주변에서 마스크를 제작해 달라는 요청이 많았다”며 "대전 첫 확진자 소식과 함께 디자인과 시험 제작을 마쳤고, 영유아, 유아, 성인용으로 구분해 현재 관저동과 산성동 공장 2곳에서 수작업으로 제작 중"이라고 말했다.

유장혁 대표가 만들고 있는 마스크는 국내산 순면과 유기농 천으로만 제작된다. 대전에서는 최초의 시도다. 갓난아이 배냇저고리를 만드는 유기농 천을 속에 덧대어 세탁해도 변형되지 않는다. 또 순면과 유기농 천을 2겹으로 겹쳤기 때문에 흡수력도 좋고 위생적으로도 안전하다. 귀에 거는 고무줄도 통증이 덜한 탄력성 좋은 재질을 사용했고, 분리도 가능하다.

현재 시중에서 가장 많이 사용 중인 마스크는 일회용 마스크로, 부직포 재질이다 보니 오랫동안 사용하면 턱 밑이 헐거나 피부 트러블이 생겨 문제가 되고 있다. 특히, 의료진이나, 식당 종업원 등 최일선 또는 온종일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는 경우 상당한 불편을 겪을 수밖에 없다는 단점이 있다는 게 유장혁 대표의 얘기다.

유장혁 대표는 "대전에서도 확진자가 추가됐다는 재난문자가 날아오는 걸 보면서 이대로 있을 수는 없었다. 갈수록 시장을 찾는 사람들이 줄고 있어서 우리도 뭔가를 해보자는 마음을 먹게 됐다"고 마스크 제작 이유를 설명했다.

대전중앙시장표 순면 마스크는 현재 1일 300개 정도의 물량이 주문되고 있다. 주문 물량은 더욱 느는 추세다. 그러나 수작업으로 제작되다 보니 작업 속도는 더디지만, 출고 물량을 맞추기 위해 공장은 24시간 가동 중이다.

순면 마스크는 대전중앙시장 주변 공방으로도 입소문이 났다. 원단을 사러 오는 공방 주인들이 유장혁 대표의 순면 마스크 견본을 구매해 도면 직접 그려 제작하고 있다. 순면 마스크를 사용해본 공방 관계자들과 소비자들은 "괜찮다, 오히려 위생적"이라는 반응이라고 전했다.

하지만 도매 물량으로는 풀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유장혁 대표는 "50개 이상 도매로 발주해달라는 요청이 있었다. 한 사람에게 물량을 몰아줄 수 있는 상황도 아니지만, 꼭 필요한 분들이 구입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마스크 판매가 중요한 것이 아니다. 결국은 국민이 건강하고 시장이 돌아갈 수 있는 상황이 와야 한다. 코로나19가 빨리 끝나길 바란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유장혁 대표는 차후 순면 마스크에 종이 필터를 넣을 수 있는 업그레이드 버전도 제작할 예정이다.

한편 정부는 국내 당일 생산 일회용 마스크 가운데 50% 물량을 공적 판매처에 출하한다. 1일 500만개 정도로 약국, 우체국과 농협 등으로 공급할 예정이다.
이해미 기자 ham7239@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