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논산시

영세자영업자 위한 ‘착한임대료’ 물결 확산 ‘앞장’

논산시외식업지부, 자영업자 위해 외식 한 번 더하기 운동 전개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2-27 11:10 수정 2020-02-27 11:10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윤석용 지부장
윤석용 논산시외식업지부장
최근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자영업자들이 최악의 어려움에 직면하자 건물주들이 임대료 할인 등 상생의 손길을 내밀고 있는 가운데 논산에서도 ‘착한 임대료’ 물결이 확산돼 훈훈한 화제다.

논산시외식업지부(지부장 윤석용)에 따르면, 지난 25일과 26일 논산시 취암동 소재 건물주 A씨가 자영업자들의 어려운 상황을 조금이나마 돕고자 한다며 적지않은 임대료를 할인해 줬다고 밝혔다.

윤석용 지부장은 “이처럼, 코로나19 확산으로 불안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어려움을 겪는 영세자영업자들을 위해 임대료를 깎아주는 이른바 ‘착한 임대료’ 물결이 논산지역에서도 지속적으로 확산되었으면 하는 간절한 바램”이라고 호소했다.

현재 논산시외식업지부는 논산시와 연계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응해 개인위생 수칙을 특별히 준수하되 일상적인 소비 활동의 필요성을 적극 알리고 나아가 기업체는 물론 기관·단체 등에 외식 한 번 더하기 운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해 외식업계의 활성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에 따른 소비위축이 3개월가량 지속될 경우 인건비와 임대료 등을 감당하기 어려운 만큼 소상공인의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는 긴급경영안정자금 확대 등 정부의 다양한 지원 대책이 절실히 필요한 입장이다.


논산=장병일 기자 jang392107@

포토뉴스

  •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황교안, 총선 승리 다짐하며 V

  •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2m 이상의 거리를 유지하세요’

  •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대전 방문한 황교안 미래통합당 대표

  •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 ‘코로나19로 어려움 겪는 지역 농업인 도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