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위치 : > 전국 > 부산/영남

김해시 코로나19 확진자 6명 전원 완치 퇴원

김해시 "아직 안심하긴 일러 끝까지 전 행정력 집중”

  • 폰트 작게
  • 폰트 크게

승인 2020-03-25 15:29 수정 2020-03-25 15:29

  • 퍼가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밴드
  • 프린트
김해시
김해시 드라이브스루 선별진료소 운영모습. (사진 = 김해시)
김해지역 코로나19 첫 확진자인 이모씨가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하면서, 확진자 6명 모두 완치 퇴원했다.

현재 입원 치료 중인 확진자는 없으며 자가 격리자는 21명이다.

이번 김해1(경남15) 완치자는 김해2(경남22) 완치자의 가족으로 부산 동래구 온천교회를 다녀온 뒤 지난달 23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김해1 완치자는 24시간 간격 유전자 증폭(PCR) 검사결과 2회 연속 음성으로 최종 확인돼 격리 입원한 지 32일 만에 퇴원했다.

시는 지난 1월 28일 정부의 감염병 위기단계 '경계' 격상 시부터 최고 '심각' 단계 수준으로 △신천지 교인 1,736명 전수조사, 시설 13개소 폐쇄 및 집회금지 행정처분, 고위험 직업군 신도 55명 관리 △중국인 유학생 입국자 관리 철저 △복지시설, 종교시설, pc방 등 다중집합시설 방역활동 강화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운영 △사회적 거리두기 및 개인위생수칙 준수 등 홍보활동 강화 △코로나19 발생국가 입국자 역유입 차단 특별관리 등 선제적으로 대응했다.

특히 최근 해외입국자들의 코로나19 감염사례가 증가하고 있고 인근 지역에서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는 만큼 아직 안심하긴 이르다고 보고 유입 차단과 추가 확진자 발생 억제를 위해 전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현재 김해지역 해외입국자는 유럽 62명, 북아메리카 45명, 아시아 20명, 오세아니아 11명, 남아메리카 4명, 아프리카 3명, 중앙아메리카 2명, 중동 2명으로 총 149명이며 검사결과 음성 29명, 무증상자 120명은 능동감시 중이다.

허성곤 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6명이 전원 완치돼 사회에 복귀하게 되어 기쁘다"며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사회적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고 개인위생수칙 준수도 어느 때보다 중요한 만큼 56만 시민이 똘똘 뭉쳐 끝까지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부산=최록곤 기자 leonair@

포토뉴스

  •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출근길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무럭무럭 자라라’ ‘무럭무럭 자라라’

  •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총선 승리 포즈 취하는 미래통합당 갑천벨트 후보자들

  •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 총선 승리 다짐하는 더불어민주당 대전 출마 후보자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