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주말 '오렌지 무한담기 1만원' 이벤트

이마트, 주말 '오렌지 무한담기 1만원' 이벤트

  • 승인 2019-03-15 14:39
  • 수정 2019-03-15 14:39
  • 조경석 기자조경석 기자
이마트 오렌지 무한담기
사진=이마트 제공
이마트가 주말 이틀간 '미국산 오렌지 무한담기' 행사를 연다.

이마트는 16~17일 제철을 맞은 오렌지를 30% 정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마트에서 준비한 봉투에 오렌지를 가득 담으면 된다. 1인 1봉에 한해 최대 3.4kg을 1만 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마트는 단순히 가격만 낮춘 행사가 아닌 재미까지 잡은 '뻔뻔(Fun-Fun)한 행사'를 기획해 호응을 얻고 있다. 지난달 마련한 '천혜향 무한담기' 행사는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일주일만에 지난해 천혜향 매출의 80%를 기록했다. 봉지 과자를 쌓을 수 있을 만큼 쌓는 '도전! 스낵 무한 골라 담기'는 지난해 SNS에서 화제가 됐다.

이마트 관계자는 "봄을 맞아 '오렌지 무한담기 1만 원' 행사를 필두로 다양한 할인 상품을 준비했다"며 "가격, 재미 두 가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행사상품을 통해 소비자들의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덜고 재미있는 쇼핑 경험을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조경석 기자 some7723@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2.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3.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4.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5.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1.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2.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4.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5.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