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가 있는 금요일] 겨울밤

[시가 있는 금요일] 겨울밤

  • 승인 2019-12-06 00:01
  • 수정 2019-12-06 00:01
  • 황미란 기자황미란 기자

 

사진

 

겨울밤

                다선 김승호

촉촉하게 젖은 카페의 야경
분주하게 일상을 소화하며,
잠시 잠깐 허기진 마음
겨울을 느끼며
내려앉은 마음 달래본다

두 번의 예배와 한 번의 행사
쫓기듯 분주했던 일과
오늘도 잘 살아냈다

다툼도 역경도 너덜거리듯
찢긴 마음도
어두운 겨울밤 하늘 아래
잠시 풀어 젖히고
아파도 안돼 슬퍼도 안돼
그대를 위해 기도하며
소중한 오늘도 최선을 다했다.

 

 

다선김승호다시 copy
다선 김승호 시인
다선 김승호 씨는 시인이자 수필가이다. (사)한국다선예술인협회 회장, 법무부 법무보호위원, 언론인으로 활동하고 있다. 시를 통해 ‘많을 다(多),  베풀 선(宣)’의 ‘다선’을 실천하려 노력하고 있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8일 창단 첫 유관중 홈경기
  2. 대전 선치과병원,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 동참
  3. 영화 소리꾼, ‘조정래 감독이 간다’ 논산온다!
  4. [날씨] 30도 넘는 무더위에… 100㎜ 이상 비 소식도
  5. 대전경찰청장에 이규문 본청 수사국장 충남경찰청엔 이철구 본청 경비국장
  1. '아이쿱 자연드림대전한의원' 대전 탄방동에 오픈
  2. 황선홍 "관중 앞 홈경기 기다려온 순간…승격은 확실한 목표"
  3. [한줄서가] 나는 당신이 오래 기억했으면 좋겠습니다, 남편이 육아휴직을 했어요 등
  4. 최해영 대전경찰청장 경기남부청장에 승진 내정
  5. [날씨] 제4호 태풍 하구핏 영향… 충청권 호우경보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