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총선] 최대승부처 금강벨트 與野 과반의석 자신

[충청총선] 최대승부처 금강벨트 與野 과반의석 자신

민주 '19+α' 우세 전망
통합 13~17 승리 관측
막판 부동층 향배 촉각

  • 승인 2020-04-08 17:31
  • 수정 2020-04-08 17:31
  • 신문게재 2020-04-09 1면
  • 강제일 기자강제일 기자
700102_484617_2224_png
4·15총선 최대 승부처인 충청권에서 집권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제1야당인 미래통합당이 모두 과반 의석을 넘길 것으로 자신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총선을 일주일 남긴 8일 중도일보가 충청권 4개 시·도당 의견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여론조사심의위원회에 등록된 각 여론조사 결과 등을 종합해 분석한 결과다.

이에 따르면 민주당은 모두 28석이 걸려 있는 충청권에서 우세 지역으로 최소 19곳을 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금강벨트 수부(首府)도시 대전 7석 가운데 6석 승리를 기대하는 눈치다. 현역의원이 지키고 있는 4석을 수성하고 동·중·대덕구 등 이른바 원도심 3구(區)에서 2석 탈환해 정치영토 확장을 바라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에 분구돼 2석으로 늘어난 세종에선 전승을 내다보고 있다. 세종갑과 세종을 모두 정치신인이 출격했지만, '민주당의 도시' 프리미엄을 안고 싸우는 만큼 낙승을 관측하고 있다. 11석이 걸린 충남은 현역 지역 6곳을 지키고 '문재인 청와대' 초대 대변인을 지낸 박수현 전 의원이 추출격한 공주부여청양에서 1승을 추가할 것이라고 벼르고 있다. 보수세가 강한 보령서천과 서산태안 서해안권과 아산갑도 경합 지역으로 분류하며 '깜짝 승리'를 기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의석수 4대 4로 팽팽한 충북의 경우 현재 깃발을 꽂고 있는 지역은 굳게 지키면서 충북의 정치1번지 청주상당과 증평진천음성 등 2곳을 추가로 경합지역으로 분류해 놓고 당력을 집중하고 있다.

KakaoTalk_20200408_170925789
미래통합당도 금강벨트 과반의석 탈환을 지상목표로 삼고 있는 데 목표를 충분히 달성 가능할 것으로 내부적으로 계산기를 두드리고 있다. 4개 시·도에서 우세 지역을 13~17석 가량 잡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여기에 경합지역에서 승수를 더할 수 있어 '충청1당'을 자신하고 있다. 대전은 현역 지역 3승에 플러스 알파를 기대하고 있다. 서을과 유성갑에서 승산이 있다고 판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통합당 최대 험지 중 한 곳인 세종시의 경우 세종을 지역구를 경합지역으로 분류하고 총력전을 펴고 있다. 충남은 민주당과 같은 전략이다. 현역 의원이 있는 곳을 반드시 가져오고 추가로 승수를 추가한다는 전략이다. 통합당은 여당에서 현역이 불출마 한 천안갑을 우세지역으로 천안병, 당진, 논산금산계룡을 경합지로 보고 분류한 것으로 전해졌다. 충북은 현역 지역 4승과 경합지로 보고 있는 제천단양 등지에서 의석을 빼앗아 온다는 목표로 총력전을 펴고 있다. 지역 정가 관계자는 "선거를 앞두고 각 당이 분석한 판세가 반드시 총선결과로 이어지는 것은 아니며 승리를 기대하며 보수적 보다는 좀 더 유리하게 점치게 마련"이라며 "여론조사 공표금지가 시작된 깜깜이 선거 기간 동안 부동층의 향배가 충청권 과반을 차지하는 정당을 판가름하게 될 것"이라고 촌평했다.
강제일 기자 kangjeil@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의 선두 수성전이 시작됐다. 경남 제물로 5경기 무패 도전
  2. 대전을지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5년 연속 1등급
  3. [새책] 111개의 전생을 가진 남자의 이야기…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기억'
  4. 대전시체육회 이승찬 회장, 출연금 활용 '역점사업' 본격화
  5. 태안 밀입국자 6명 아닌 8명이었다
  1. [새책] 질문이 보여주는 생각의 힘… '허튼 생각 : 살아간다는 건 뭘까'
  2. [한줄서가] 어떤 남자를 스치다, 우리도 대한민국의 국가대표다, 두려울 것 없는 녀석들 등
  3. [날씨] 안개 가득한 서해안… 오후부터 주말까진 맑고 더워
  4. [홍석환의 3분 경영] 지인의 급한 부탁
  5. KBO 김제원 기록위원, 리그 2500경기 출장 '-1'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