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코로나19 차단 위한 빈틈없는 방역 실시!

음성군, 코로나19 차단 위한 빈틈없는 방역 실시!

  • 승인 2020-05-30 23:54
  • 수정 2020-05-30 23:54
  • 최병수 기자최병수 기자
06-①-1 원남면 방역활동 실시
코로나19 감염병의 확산을 막기 위해 지역사회에서 발 벗고 나섰다.

원남면 남녀새마을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안주혁, 부녀회장 유복순)가 5월29일 보천리 삼거리를 중심으로 방역활동과 국토대청결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방역 및 청소활동은 코로나19의 위험으로부터 주민들의 거주환경을 정비하고, 방역의 중요성을 상기시키려는 목적으로 진행됐다.

방역에 참여한 안주혁 원남면 새마을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힘겨운 일상을 보내고 있는 주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는 것이 우리 새마을의 역할이라는 생각에서 이번 봉사를 준비하게 됐다"며, "주민들의 일상생활이 안전할 수 있도록 새마을회에서 더욱 활발한 활동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맹동면 남녀새마을지도자협의회(협의회장 고황민, 부녀회장 이동순)에서도 지난 5월18일부터 맹동면 자율방재단과 함께 맹동초등학교를 중심으로 감염병 예방을 위한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코로나19로 인해 그동안 미뤄졌던 개학이 순차적으로 진행됨에 따라 학교 내 체육시설, 교실 등과 주요 이동통로를 모두 철두철미하게 소독했다.

이동순 부녀회장은 "그동안 맹동면 시가지, 충북혁신도시 주요 다중이용시설 등을 소독했는데, 5월 말부터 학교가 제한적으로 개학됨에 따라 미래세대인 학생들을 위해 회원들과 함께 방역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말했다.

이어, 삼성면 새마을부녀회(부녀회장 정정순)에서 지난 5월19일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삼성중학교 및 인근 지역의 방역활동을 실시했다.

특히, 개학을 앞둔 삼성중학교 통학로 일원 및 유동인구가 많은 버스정류장 등을 집중적으로 방역해 감염병의 지역사회 확산을 차단하는 등 안전한 생활환경 만들기에 노력했다.

정정순 부녀회장은 "학생 및 지역주민들의 안전이 확보될 수 있도록 주기적으로 코로나 방역활동을 실시하고 있다"며, "하루빨리 코로나가 종식될 수 있도록 지역주민이 한마음으로 마스크 착용 및 손 세정을 꾸준히 실천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음성=최병수 기자 cbsmit@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고(故) 최숙현 선수, 대전시청 소속 동료에게도 "같이 고소하자" 요청
  2. 대전하나시티즌 새로운 해결사 윤승원, FA컵 충분히 좋은 결과 기대한다!
  3. 한남대 회화전공 심유나 학생 "골령골, 전쟁은 과거 아닌 현재"
  4. 올해 11개 신규 체육대회, 코로나19로 전부 물거품
  5. [한줄서가] 바보, 인요가, 10대와 통하는 철학 이야기 등
  1.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황선홍vs최용수 한밭벌 빅매치! 누가 웃을까?
  2. "현충원 안장 취소하라"… 친일논란 고 백선엽 장군 현충원 안장 반대 요구
  3. ‘이응노와 구글 아트 앤 컬처’ 특별전… 대전 최초 화상 온라인 간담회
  4. 대전 을지대학교병원 비정규직 노조 설립
  5. [영상]혈액수급비상! 헌혈의집 취재 간 기자도 헌혈하고 왔습니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