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농 1번지, 의성에 살어리랏다.... 귀농가구 유치 전국 2위

귀농 1번지, 의성에 살어리랏다.... 귀농가구 유치 전국 2위

군 다양한 유치 정착 프로그램
다양한 작목 농업 인프라 갖춰
전국적 감소흐름 속 0.6% 증가

  • 승인 2020-06-30 12:49
  • 수정 2020-06-30 12:49
  • 신문게재 2020-07-01 5면
  • 권명오 기자권명오 기자
의성군제공 귀농귀촌 교육
귀농귀촌 교육 장면.(제공=의성군)
경북 의성군은 지난 25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귀농귀촌 통계조사에서 귀농가구 유치 전국 2위를 달성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017~2018년 귀농유치 전국 3위에 이어 경북에서는 3년(2017~2019) 연속 1위을 차지했다.

군은 다양한 귀농 유치 정착 프로그램을 추진하고 있을 뿐 아니라 마늘, 자두, 복숭아,가지 등 작목 선택의 폭이 넓은 전통 농업지역으로 귀농하기 좋은 농업 인프라를 갖추고 있어 전국 귀농가구가 전년대비 539가구 감소한 가운데서도 군은 0.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의성군제공 귀농귀촌체험투어
귀농귀촌 체험 투어.
이는 도시민을 사로잡은 아름다운 전경, 넉넉한 인심과 더불어 귀농 준비부터 실행까지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정보와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적극행정이 일궈낸 결실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인구감소 등으로 최근 2년간의 귀농 추세가 다소 주춤한 분위기지만 베이비 부머 세대의 은퇴와 포스트 코로나에 대한 대응으로 귀농 귀촌의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도시민이 의성에서 새로운 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의성=권명오 기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주말 사건사고] 대전서 차량 화재·세종선 주택 화재로 여아 2명 사망
  2. [건강]생선 가시 목에 걸렸을 때 '맨밥' 삼키면 위험
  3. 대전하나시티즌, 안산 잡고 리그 2위 재진입
  4. 공공문화시설 휴관 2주 연장… 소규모 단체 "준비한 공연 잠정 연기"
  5. [대전기록프로젝트] 골목길, 그리고 마지막 인사
  1. 코레일 '둘이서 KTX 반값 이벤트'
  2. 대전하나시티즌 안산에 2-0승리, 리그 2위로 도약
  3. [새책] 수술받느니 자살을 택할 정도였던 18세기 병원…'무서운 의학사'
  4. 전국체전 연기에 지역 체육계도 '한숨'
  5. [날씨]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폭우… 14일까지 계속 비소식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