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산단, 의료인공지능학과-㈜VUNO와 AI 인력양성 협약 체결

건양대 산단, 의료인공지능학과-㈜VUNO와 AI 인력양성 협약 체결

  • 승인 2020-07-14 16:01
  • 수정 2020-08-24 14:16
  • 전유진 기자전유진 기자
11
<왼쪽부터> ㈜VUNO 김현준 대표, 건양대 의료인공지능학과 김용석 교수, 건양대 산학협력단장 김웅식 교수.

 

건양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의료인공지능학과, ㈜VUNO가 인공지능 인력양성 협력체계를 마련하는 산학협약을 맺었다.

13일 서울 서초구 ㈜VUNO 회의실에서 체결식이 열린 가운데 건양대 김웅식 산학협력단장과 김용석 의료인공지능학과장, ㈜VUNO 김현준 대표 등이 참석했다.

㈜VUNO는 지난 2014년 설립됐으며 국내 1호 의료인공지능 소프트웨어를 개발한 기업으로 골연령 진단 보조, 흉부 엑스레이·CT 판독 보조, 안저질환 진단보조, 병리영상 판독보조, 심정지 예측 등 다양한 의료 분야의 AI 솔루션을 연구 개발하고 있다.

올해 의료인공지능학과를 신설한 건양대학교는 2021년부터 신입생을 모집해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걸맞은 인공지능 분야 세계적인 인재양성을 위한 교육과정을 진행할 방침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건양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의료인공지능학과, ㈜VUNO는 의료데이터 딥러닝을 통한 의료기기 프로그램 공동연구, 인공지능 분야 전문 인력양성을 위한 현장실습, 취업연계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할 것이다.

김용석 건양대 의료인공지능학과장은 "㈜VUNO와 건양대 의료인공지능학과와 신뢰를 바탕으로 한 공동연구, 우수 인력양성 등을 통해 진정한 의미의 산학협력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현준 ㈜VUNO 대표는 "이번 협약으로 건양대 의료인공지능학과에서 의료분야에 특화된 인공지능 인재를 양성할 수 있는 산학교류의 초석을 마련하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건양대학교는 1980년 김희수가 학교법인 건양학원을 설립 이후 1991년 3월 건양대학이 개교했, 이듬해인 1992년 4월 종합대학교로 승격됐다.

 

전유진 기자 brightbbyo@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2021시즌 전력강화 어디까지 왔나?
  2. [나의 노래] 화사의 'Fly me to the moon'
  3. [중도시평] 싱어게인 ‘30호’ 그리고 배재대
  4. 한화이글스 선수들, 팬사랑 노래제작 영상공개
  5. [목요광장] 테스형, 고맙습니다.
  1. 부산지역 '4050 교수' 200명, 이진복 부산시장 예비후보 지지 선언
  2. [편집국에서] 충청대망론
  3. [우창희의 세상읽기] 국산 1호 ‘코로나19 치료제’ 뜨거운 논쟁
  4. 군위군, 지난해 주요 10대 성과 발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이전 유치 확정'
  5. [코로나19 사태 1년] 대유행 기로마다 종교발 확산… "기독교 불신 해소해 나가야"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