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아파트 값 대폭 상승 '전국 1위'… 대전은 상승세 유지

세종 아파트 값 대폭 상승 '전국 1위'… 대전은 상승세 유지

아파트 매매가격 대전 0.16% 상승
세종은 0.97%→2.95% 상승폭 대폭 확대

  • 승인 2020-07-30 16:29
  • 신문게재 2020-07-31 6면
  • 김성현 기자김성현 기자
30일 아파트 매매
투기과열지구 지정 등 각종 규제에도 불구하고 대전의 아파트값 상승이 이어지고 있다.

세종은 행정수도 이전과 정부부처 추가 이전 기대감 등으로 상승폭이 대폭 확대됐다.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이 2020년 7월 4주(7.27일 기준) 전국 주간 아파트 가격 동향을 조사한 결과, 매매가격은 0.13% 상승, 전세가격은 0.17% 상승했다.

전국 주간 아파트 매매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13%→0.12%)과 서울(0.06%→0.04%)은 상승폭 축소, 지방(0.12%→0.14%)은 상승폭이 확대됐다.

시·도별로는 세종(2.95%), 충남(0.20%), 경기(0.19%), 대전(0.16%), 대구(0.15%), 부산(0.12%), 경북(0.11%), 강원(0.08%), 충북(0.07%), 전남(0.06%) 등은 상승, 제주(-0.03%)는 하락했다.

대전은 투기과열지구 지정, 거래량 감소에도 불구하고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KB부동산 통계정보를 살펴보면 7월 20일 기준 매매거래 지수는 8.1을 기록하며 지난달(58.3)보다 대폭 하락했다.

그럼에도 중구(0.17%) 태평·중촌동 등 정비사업 추진 기대감이 있는 단지, 개발호재(2호선, 혁신도시)가 있는 대덕구 위주로 상승한 모습을 보였다.

세종은 행정수도 완성에 대한 기대감 등으로 지난주 대비 2%p가량 상승하며 상승폭이 대폭 늘어났다. 정부부처 추가 이전 기대감 등으로 매수문의 증가하며 상승폭이 확대된 가운데, 행복도시 및 조치원읍·금남면 등 대부분 지역에서 상승한 것으로 분석된다.

30일 아파트 전세
대전, 세종 전세가 상승세도 마찬가지다.

전국 주간 아파트 전세 가격은 지난주 대비 상승폭이 확대됐다. 수도권(0.16%→0.18%)과 서울(0.12%→0.14%)은 상승폭 확대, 지방(0.13%→0.15%)도 상승폭이 확대된 것으로 조사됐다.

시도별로는 세종(2.17%), 울산(0.34%), 대전(0.33%), 경기(0.24%), 충남(0.22%), 충북(0.15%), 서울(0.14%), 강원(0.12%), 경북(0.11%), 경남(0.08%) 등은 상승, 제주(-0.04%)는 하락했다.

세종의 경우 입주물량 감소와 기반시설 확충 기대감이 가중돼 세종시 전역에서 상승한 모습을 보였다.

지역 부동산업계 관계자는 "대전은 매도자들의 얼어붙은 심리로 인해 가격이 유지·상승되는 것으로 분석되며 차츰 안정화 될 것으로 보여진다. 세종은 행정수도 완성 의지를 보인 정부의 움직임으로 상승세가 지속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현 기자 larczard@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A선수 코로나19 양성, K리그2 후속 조치 검토 중
  2. 대전 문화유산단체 "소제동 카페촌화 방조 반성… 관사촌 살리기 동참할 것"
  3. 대전시체육회, 제9차 이사회 개최
  4. 허위직원 인건비 빼돌린 유치원법인 이사장 등 징역형
  5. 2020 대전원로예술인구술채록 성과보고회 28일 개최
  1. [교정의 날] 75회에도 교정공무원 근무환경은 여전… 개선 시급
  2. [날씨]오전에 짙은 안개 오후에 차차 맑아져
  3. 대전하나시티즌 코로나19 초비상, 리그잔여 일정 2주연기
  4. 제18회 이동훈미술상 시상식 29일 개최… 지난해 수상작 전시도 개막
  5. 소제동 철도관사촌의 운명은? 29일 삼성4구역 재정비심의위원회 개최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