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방역도, 경제도 반드시 지켜낼 것"

문 대통령 "방역도, 경제도 반드시 지켜낼 것"

추석 귀향 만류, "송구스럽고 안타까워"
"마음 하나로 모으면 코로나 반드시 극복"

  • 승인 2020-09-28 18:21
  • 신문게재 2020-09-29 3면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문 대통령, 일본 총리와 전화 회담<YONHAP NO-4631>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청와대에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와 전화 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문재인 대통령은 28일 "정부는 코로나가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비상한 경각심을 유지하면서 방역도, 경제도 반드시 지켜내는 것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국가조찬기도회 영상축사를 통해 "간절한 마음을 달래고 계실 국민들, 어려운 시기 더 큰 위로와 용기가 필요한 이웃들을 위해 따뜻한 기도를 나눠주시기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를 극복하는 과정에서 신앙인의 자부심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게 된다"며 "이 땅의 신앙인들은 복음이 채 자리 잡기 전부터 기꺼이 민족의 운명을 책임지고자 했다"고 했다.

이어 "근대 교육과 의료를 도입했고, 민주화 운동에 앞장서며 국민을 섬겼다"며 "코로나를 극복하는 과정에서는 비대면 예배를 실천하고, 나와 우리를 함께 지키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해왔듯이 기독교가 국민의 마음을 하나로 모아주신다면 코로나도 반드시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다가오는 추석 연휴와 관련해선 "민족의 대명절 한가위를 앞두고 있다"며 "그리운 가족과 친지, 친구들을 만나러 고향에 달려가고 싶은 마음이 얼마나 크시겠나. 만류할 수밖에 없는 정부가 참으로 송구스럽고 안타깝다"고 전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신임 인사비서관에 윤지훈 인사비서관실 선임행정관을 내정했다.

윤 비서관은 서울 한성고와 연세대 신학과를 나와 성공회대 사회학 석·박사를 수료했다. 이후 문재인 정부에서 비서실장실 행정관과 국정상황실 선임행정관 등을 지냈다.
서울=송익준 기자 igjunbabo@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2.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대전하나시티즌 플레이오프 희망 이어갈 수 있을까?
  5. [날씨]아침 기온 낮아 춥겠고 서해안 풍랑주의보
  1.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2. 해외직구 불만 여전히 증가... 반품절차와 비용 확인 '꼼꼼히'
  3. 대전교도소 옛 경비교도대, 대체복무 교육센터 전환
  4. [새책] "우리 아이가 의자가 되었어요" 나무가 사라진 날
  5. [새책] 경주 마니아 황윤 작가와 함께 가는 신라여행… '일상이 고고학, 나 혼자 경주 여행'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