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주자 선호도 이낙연 이재명 '양강' 윤석열 추격

대선주자 선호도 이낙연 이재명 '양강' 윤석열 추격

리얼미터 조사 이 대표 22.5% 이 지사 21.4%
윤 총장 10.5%…충청권도 이 대표>이 지사> 윤총장

  • 승인 2020-09-29 11:23
  • 강제일 기자강제일 기자
20200920514288_20200921060612437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에서 민주당 이낙연 대표와 이재명 경기지사가 오차범위 내 접전으로 양강구도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대표는 5개월 연속 하락했고 3개월 연속 상승했던 이 지사도 이번 달에는 하락했다.

리얼미터는 오마이뉴스 의뢰로 지난 21∼25일 전국 성인 2553명 대상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표본오차는 신뢰수준 95% ±1.9%p,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홈피참조)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이 대표 선호도는 지난달보다 2.1%p 하락한 22.5%로 나타났다. 이 지사도 1.9%p 내린 21.4%로 연속 상승세가 멈췄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0.6%p내린 10.5%로 선호도 3위다. 이어 무소속 홍준표 의원(7.2%),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6.5%), 오세훈 전 서울시장(4.0%), 황교안 전 미래통합당 대표(3.6%), 원희룡 제주지사(3.0%), 추미애 법무부 장관(2.5%) 등 순이었다. 국민의힘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1.2% 등의 순이다.

대전·세종·충청권에선 이 대표 23.0%, 이 지사 20.2%, 윤 총장 10.5%, 홍 의원 8.0%, 황 전 대표 6.8%, 안 대표 6.1% 등으로 나타났다.
강제일 기자 kangjeil@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전설 김태균, 역사 속으로
  2. 대전시체육회, 선진형 스포츠클럽 개발.운영
  3. 이동훈미술상 특별상 수상자 송인 작가, 세종과 서울서 개인전
  4. 코로나19에 따른 헬스장 계약분쟁 '소비자 주의보'
  5. 한화이글스 , 2021 신인 선수 계약 완료
  1. 대전 한국화가 모임 '자연과 향기' 제14회 정기전
  2. 고암 이응노 작품 대전 지하철역에서 본다
  3. [리허설현장을가다] 마당극패 우금치 망자들의 아픔 어루만질 '적벽대전'
  4. 대전도시공사 손영기, 전국 펜싱선수권 정상
  5. 전교조 대전지부 "코로나 시국에 대면 연수, 제 정신인가?"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