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충남도민 코로나19 극복 성금 10억원 지원

서부발전, 충남도민 코로나19 극복 성금 10억원 지원

코로나19 예방·치유·극복 등 다각적 사업 추진

  • 승인 2021-01-21 10:10
  • 김준환 기자김준환 기자
사진1
한국서부발전이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상황에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남도민들을 지원에 나섰다. 사진 좌측부터 성우종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양승조 충남도지사,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이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상황에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충남도민들을 지원하기 위해 앞장섰다.

서부발전에 따르면 양승조 충남지사와 성우종 충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은 지난 20일 충남도청에서 충남도민을 위한 서부공감 코로나19 사회적 재난극복 협력사업 추진을 위해 쓰일 10억 1500만원의 사업비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사업비 지원은 지난해 12월 서부발전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맺은 서부공감 코로나19 사회적 재난극복 협력사업의 총사업비 35억원 중 일부로 도민들의 코로나 예방과 치유, 극복 등 크게 3개 분야에서 사용될 예정이다.

사업비는 ▲충남지역 공공시설에 대한 대인소독기 설치 ▲취약계층에 대한 국민안심키트 지원 ▲선별진료소에 대한 의료·방한 물품 지원 ▲서부공감 마음백신 사업 등에 사용된다.

또 완치자와 자가격리 해제자에 대한 심리치휴(休) 사업과 소상공인 및 취약계층 지원과 자가격리자와 확진자, 확진자 가족에 대한 생필품 등을 지원하는 데도 활용될 예정이다.

양승조 지사는 “서부발전과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추진하는 사업이 상처받은 도민의 아픔을 치유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충남도도 사업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지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병숙 사장은 “본사와 핵심사업장이 위치한 충남도민들의 고통을 분담하고, 코로나19 이후 정상화된 지역사회로의 빠른 회복을 지원하고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임직원의 자발적인 급여반납을 통해 마련한 기부금으로 비접촉식 체온계 등 방역물품을 지원하고, VR 콘텐츠 기술사업화 수익금으로 지역 대학 디지털 교육인프라 확충을 지원하는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 노력하고 있다.
태안=김준환 기자 kjh419@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채프만 개막 앞두고 계약 해지 이유는?
  2. '정신재활시설' 수도권 편중… "지역 장애인 배제"
  3. [문화] '건반위의 구도자' 피아니스트 백건우 대전서 공연
  4. 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은 '아이들이 행복한 대전 만들기'로
  5. 충청 주말까지 건조하고 강한 바람 '산불 조심 또 조심'
  1. 2021시즌 K리그 자체제작팀 중계진 라인업 공개, 배성재-김대길 합류
  2. [새책] 프로블편러의 '나만 공감 안되는 거였어?"
  3. [새책] 오늘 식사는 어땠나요? ...'식탁과 화해하기'
  4. [날씨] 오늘내일 대기 건조 '화재주의'
  5. (주)천연살균의학처, 대전시체육회 행사 방역 지원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