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소재 기업체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 발생

평택시 소재 기업체 코로나19 확진자 무더기 발생

  • 승인 2021-01-26 18:51
  • 수정 2021-01-26 18:54
  • 이성훈 기자이성훈 기자
평택시 한 제조업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해 방역 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26일 시에 따르면 이 업체에서 지난 24일 1명, 26일 18명 등 총 1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이 업체는 90명 미만의 업체로, 현재 방역당국은 다른 직원들과 가족들을 대상으로 전수 조사를 마치고 확진자들의 동선을 파악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격리병상 요청 및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가 진행 중에 있어 자세한 사항은 말해줄 수 없다"며 "확인되는 사항에 대해서는 시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신속하게 알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평택=이성훈 기자 krg0404@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여자배구]KGC인삼공사 플레이오프 불씨 되살려
  2. 출동했더니 코로나19 의심환자?… 구급대원 공백 우려
  3. [일문일답]최원호 퓨처스 감독 "신인에게 프로선수 연습 루틴 주력"
  4. 대전시립박물관, 상설전시실 새단장...개관 이후 첫 리모델링
  5. [문화] 평등하고 자율적인 '객체들의 민주주의'를 위하여
  1. [영상]대전하나시티즌 홈 개막전 미디어데이, 화기애매(?)했던 뒷이야기
  2. 경찰, '코로나19 백신 가짜뉴스' 집중단속
  3. [일문일답]수베로 한화 감독 "선수들 필드에서 적극적 플레이 인상적"
  4. [속보] 대전 코로나19 백신 접종자 20대 사망
  5. 대덕특구 과기계 도덕적 해이 심각… 성비위·횡령 등 잇달아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