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나이로 세대교체 하는 것 아니다"…대표 도전 자신감

  • 정치/행정

이해찬, "나이로 세대교체 하는 것 아니다"…대표 도전 자신감

국회 기자간담회서 새로운 패러다임 제시 강조
"지지율 일희일비해선 안돼".."정부 뒷받침해야"

  • 승인 2018-08-09 16:41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이해찬들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 대표 후보 /사진=황명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당 대표 후보는 9일 "세대교체를 나이 기준으로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나이 기준이 아닌 정책 내용이나 철학,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후보는 먼저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이 50%대로 하락한 것에 대해 "아주 높은 건 아니지만 높은 편에 속한다"면서도 "일희일비해선 안되고, 지금부턴 정부가 성과를 내야 된다"고 했다.

이어 "당에서도 전당대회가 끝나면 일사분란하게 정부를 뒷받침할 개혁입법을 통과시켜야한다"며 "그러려면 야당과의 협치가 중요한데, 유연하게 여야 간 협치를 잘 하는 일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당 대표가 되면 민생경제연석회의를 빨리 구성해 당과 정부, 시민단체가 대타협안을 만들 수 있는데 역점을 두겠다"고 공약했다.

송영길 후보가 지적한 '불통 우려'와 관련해선 "국가를 알려면 기획재정위원회에서 예산과 세금을 알아야한다며 송 의원을 기재위에 보냈고, 송 의원도 그때 조언해 준 게 도움이 많이 됐다고 말한다"며 한 일화를 소개했다.

국회 특수활동비 문제에 대해선 "특활비를 현금으로 줘서 문제가 있다. 국회 특활비도 특수 카드를 만들어서 하면 된다"며 "금액을 과하게 발행할 수도 있어 영수증 첨부는 큰 의미가 없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10일 강원·충북도당 대의원대회를 찾아 선거 운동을 이어간다. 송익준 기자 igjunbabo@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2.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3. 대전 용촌동 정뱅이마을 수해는 평촌산업단지 조성 때문?
  4. 대전 서구, 호우 피해지역 지적측량 수수료 감면
  5. 조희송 금강유역환경청장, 옥천 소규모 하수처리장 호우피해 점검
  1. 택시 서비스 개선 위해 '부제재도입' 등 고민해야
  2. 대덕구 종량제봉투 디자인 전면 변경
  3. 당진시, 굼뜬 인허가에 업체 피해 속출
  4. 이상민 행안 "유등교, 특별교부세 지원 적극검토"
  5. 대전 대덕구, 2024 적극행정 종합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헤드라인 뉴스


응급의학과 교수들 `조용한 사직`…응급실 진료체계 `흔들`

응급의학과 교수들 '조용한 사직'…응급실 진료체계 '흔들'

전공의들이 병원을 떠난 후에도 24시간 비상진료 체계를 유지하던 응급실 진료체계가 흔들리고 있다.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하나둘씩 응급실을 떠나고 새롭게 수혈되지 않아 가정의학과 전문의가 당직처럼 공백을 메우는 실정으로 중증 응급환자 진료공백이 우려된다. 18일 지역 의료계에 따르면 교통사고나 추락, 절단 등의 긴급한 치료가 필요한 부상을 당했을 때 찾는 응급실에서 응급의학과 전문의들이 조용한 사직이 이뤄지고 있다. 여러 전문의가 사직하면서 운영이 중단된 순천향대 천안병원 응급실처럼 대전 대학병원에서도 응급의학과 교수들의 이탈이 적지..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3명 정도(34.5%)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의 보유자가 전체 토지의 62%가량을 소유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지방자치단체 등에 등록된 지적공부 정보를 기초로 한 토지소유현황 통계를 18일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주민등록인구 5133만 명 중 37%에 해당하는 1903만 명이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대전에서는 전체 인구 144만 명 중 34.5%에 해당하는 49만 7443명이 토지를 소유했다. 토지 소유자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서구로, 15..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충남 예산에 건립 예정인 '내포 농생명 클러스터'가 연내 착공, 2027년 운영을 시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5월 실시설계를 시작한 5만㎡ 규모 수준의 시범단지 공사를 올 하반기엔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충남도는 18일 김태흠 지사의 조성 계획 발표 후 1년 만에 정부 산업단지 계획에 반영돼 기업 투자와 국비 사업 유치로 착공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내포 농생명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는 ▲농생명 자원 기반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 ▲미래 세대 농업인 육성 및 미래 지향적 농촌 경제 구현 등을 위해 조성 추진 중이다. 예산군 삽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어르신들 건강하세요’…찾아가는 사랑의 의료봉사

  •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채수근 상병 묘역 찾은 안철수

  •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 집중호우가 만든 ‘부유물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