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기업 티엘, 미국서 스크린 배드민턴 호평

대전기업 티엘, 미국서 스크린 배드민턴 호평

세계최대규모테마파크 박람회 참가
현지 체험객들 "새롭고 매력적"

  • 승인 2018-11-28 00:45
  • 신문게재 2018-11-28 7면
  • 원영미 기자원영미 기자
[티엘인더스트리] 보도자료_5
박람회에서 스크린 배드민턴을 치고 있는 체험객.
스크린 배드민턴을 최초로 개발한 대전지역 기업인 티엘 인더스트리가 미국 소비자들과 만났다.

티엘 인더스트리는 지난 13일부터 16일까지 4일간 미국 올랜도 오렌지카운티 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세계 최대규모 테마파크 박람회 '2018 IAAPA(International Association of Amusement Parks and Attractions)에 한국 공동관(KOREA PAVILION)으로 참가했다.

'IAAPA'는 전 세계 테마파크 산업 관계자들과 수많은 방문객이 한자리에 모이는 어트렉션 엑스포다.

이번 행사에는 100여 개 국가에서 1114개 기업, 2만 6000여 명이 참가해 VR, 아케이드 게임을 비롯한 전 세계 어뮤즈먼트(amusement·놀이) 산업의 동향을 논하는 자리였다.

티엘 인더스트리는 이번 IAAPA에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한국 공동관(KOREA PAVILION)으로 참가해 실제 스크린 배드민턴 '스매싱 존'을 부스로 설치해 시연했다.

직접 스크린 배드민턴을 접해 본 바이어와 체험객들은 "새롭고 매력적인 아이템이다", "최고의 경험이었다", "배드민턴도 스크린으로 가능하다는 것이 놀랍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국 공동관에는 소프톤엔터테인먼트, 바른손, 푸토엔터테인먼트, CNBOX, 이노테크미디어, 래비토리, 크리스피, 코뮤즈 등 국내를 대표하는 아케이드 게임과 VR 콘텐츠 기업 10개사와 함께 참가했다.

이번 박람회를 통해 국내의 다양한 VR과 아케이드 콘텐츠의 우수성을 알리고 미주, 유럽 등의 글로벌 사업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

티엘 인더스트리는 최근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 미국, 베트남 등 해외 박람회에 참가하며 전 세계 최초의 스크린 배드민턴을 널리 알리고 있다.
원영미 기자

[티엘인더스트리] 보도자료_2
[티엘인더스트리] 보도자료_6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2. 한화이글스 대전 홈구장서 6연전 재도약 이룬다
  3. 빈번한 화물차 적재물 낙하사고 '위험천만'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지역 분양 예정단지 고분양가 논란
  1.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2.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3. 대전 도마변동 12구역 현장설명회… 건설사 8곳 참여
  4. [코로나 19] 대전, 17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5. 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 5월말 분양...풍부한 인프라 수요자 관심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