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공공기관 채용 30% 넘어서… 박병석 국회의장 "채용비율 유지 위해 노력하겠다"

대전 공공기관 채용 30% 넘어서… 박병석 국회의장 "채용비율 유지 위해 노력하겠다"

  • 승인 2021-02-02 14:41
  • 수정 2021-05-04 14:14
  • 이현제 기자이현제 기자
clip20210202143803
제공=박병석 국회의장실
대전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비율이 5년 차 목표치인 30%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2일 국회와 국토교통부 등에 따르면, 혁신도시법 개정이 이뤄진 지난해 6월부터 지난해 말까지 대전지역 이전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인원은 319명이다. 전체 채용 대상 인원인 944명의 33.8%를 기록했다.

당시 법 개정으로 지역인재 채용 목표는 1년 차에 18%, 매년 3%씩 채용비율을 높여 5년 차엔 30%를 달성하는 것이 계획이었다.

지난해 12월 기준 대전지역 이전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현황을 보면, 비율은 한국원자력연구원이 16명 중 8명인 50%로 가장 높았고, 채용 인원에선 한국철도공사가 477명 중 208명으로 가장 많았다.

법 개정을 위해 대전지역 공공기관장들을 만나 지역인재 채용을 당부하기도 했던 박병석 국회의장은 "1년 차에 5년 차 목표치를 뛰어넘는 결과를 내준 공공기관장들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역인재 채용 비율이 30%대를 유지할 수 있도록 관심 두겠다"고 했다.

한편, 공공기관 지역인재 채용 비율에 대해선 소수 직렬 또는 연구직에 따른 제한 사항도 정해진 것으로 알려져 실효성 높은 지역인재 채용이 되기 위해선 개정이 필요하단 의견도 나오고 있다.
이현제 기자 guswp3@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2.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3.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4.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5.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1.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2.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3.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4. 용인시 산단 27곳 늘리고, 7만여 일자리 확충
  5. 박완주 "세종의사당법 與 5~6월 국회 중점법안"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