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사과, 감귤, 복승아 등 국민선호 10대 유실수 심어...새로운 명소 전망
조소연 본부장, "지속적인 유실수 식재로 녹색청사 조성에 앞장" 강조

  • 승인 2021-04-16 19:06
  • 수정 2021-05-03 20:00
  • 오주영 기자오주영 기자
나라꽃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 유실수원이 조성돼 새로운 명소가 될 전망이다.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본부장 조소연)는 16일 정부세종청사 나라꽃동산에서 '한국인들이 선호하는 교육체험용 10대 유실수 식재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2050 탄소중립 실현' 동참과 농촌사랑(로컬푸드)의 의미를 담아 마련한 자리로, 조소연 본부장과 세종시 생활공감정책참여단은 사과·감귤·복숭아 등 유실수 10주를 나라꽃동산에 심었다.

10대 유실수는 2019년 농촌진흥청 농림업생산액 기준으로 선정했다.(도표 참조)

유실수
한국인들이 선호하는 10대 유실수 순위 ①사과②감귤③복숭아④포도⑤배⑥감⑦블루베리⑧자두⑨밤⑩대추
청사관리본부는 유실수에 대한 정보를 담은 안내판을 설치해 교육체험용 장소로 활용할 계획이다.

관리본부는 지난 4월 5일 청사 내 21개 입주기관이 참여해 유실수 등 총 1천973주를 심는 식목행사를 개최하는 등 녹색 청사 조성에 힘쓰고 있다.

조소연 정부청사관리본부장은 "2050 탄소중립 실현에 있어 정부청사관리본부가 적극 앞장서겠다"며 "지속적으로 유실수를 식재하고 녹색청사를 만들어 나가는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세종=오주영 기자 ojy835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세종서 울려퍼지는 '아...아버지....'
  2. 한화이글스 연장 10회 삼성 끈질긴 승부 끝 '승리'
  3. 골프 하프스윙 이렇게 잡아보세요, 박현경의 골프로그(5)
  4. 대전하나시티즌 홈 2연전 무승부, 골 결정력 부족 드러내
  5. 유성구, 성북동ㆍ방동저수지 개발 이달 중 윤곽 나온다
  1. 삼성전자, 용인 와이페이 10억 구매
  2. [속보]대전세종충남, 지역혁신 플랫폼 RIS 사업 선정
  3. 문재인 정부 4년 기로에 선 충청
  4. 대전 철도 유휴부지 총 231필지 존재… 미사용 6곳은 어디에 있나
  5. 천주평화연합 충남도지부, 통일한국을 위한 Think Tank 2022 출범대회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