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과 내일] 나는 잘하고 있습니다

[오늘과 내일] 나는 잘하고 있습니다

송미나 대전중앙청과 대표

  • 승인 2021-04-18 10:49
  • 신문게재 2021-04-19 19면
  • 송익준 기자송익준 기자
송미나 중앙청과 대표
송미나 대전중앙청과 대표
학교에서 학생들에게 경제학을 가르친 지도 벌써 7년째다. 그동안 적지 않은 시행착오를 겪으면서 학생들이 조금이라도 경제학에 흥미를 가질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해 노력했다. 그때부터였던 것 같다. 개인적으로 책을 좋아하기는 했어도 목적을 가지고 필사적으로 독서를 하기 시작한 것은 학생들에게 부족한 나의 지식을 보완할 방법을 찾기 위해서였다.

만족스러운 수업을 하기 위해 나는 지식의 폭을 넓혀야만 했다. 흔히 우리 주변에서 발생하는 경제학은 수요와 공급의 균형으로 대표되는 경제원론의 이론만으로 설명할 수 없는 경우가 너무나 많다. 인구가 줄어드는데 왜 주택 가격은 내려가지 않는지, 불확실성이 너무 큰데도 불구하고 비트코인은 왜 끊임없이 올라가는지 알고 싶어 하는 학생들에게 나는 대답을 해줘야 한다. 책에는 이미 나와 같은 고민을 하고 있던 누군가가 자신의 답을 적어놓았기 때문에 책을 읽으면서 나의 문제를 보다 쉽게 해결할 수 있었다.

책을 읽는다는 것은 자신의 삶이 더 나아지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그래서 매 학기가 시작될 때마다 학생들에게 독서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매주 1권의 책 읽기를 권하며 의무적으로 독후감을 제출하게 한다. 초등학생도 아니고 대학생들에게 독후감을 과제로 제출하게 하는 것에 대해 학생들이 호불호가 있음을 안다. 하지만 입시에서 벗어나 대학 생활을 막 시작할 때만큼 삶에 대해 진지한 질문을 해봐야 하는 더 적절한 순간이 있을까? 나는 누구지? 나의 삶을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행복한 삶은 어떤 삶인지, 그리고 왜 살아야 하는지에 대한 답을 학생들이 독서를 통해 스스로 찾게 하고 싶은 마음에 나는 7년째 고집스럽게 독후감 과제를 내고 있다.

최근에는 수업 시간에 조던 피터슨의 '질서 너머'를 추천했다. 전작인 '12가지 인생의 법칙'에서 세상을 탓하기 전에 방부터 정리하라는 말로 우리에게 익숙한 그가 또 다른 삶의 지혜를 써놓은 책이다. 사람들이 그의 메시지에 공감하는 이유는 젊은이들이 가진 고민과 어려움에 관해 이야기하고 그들에게 어른으로서 해줄 수 있는 조언들을 좀 더 명확한 말과 글로 전달하는 능력이 뛰어나서다. 그는 자신 스스로 최고의 모습을 상상하고 추구해야 한다고 말한다. 1년 가까이 병상에서 생사를 오가면서 심신이 피폐해졌을 때 거의 모든 것을 포기할 뻔했다고 솔직하게 고백한다. 인생을 덮친 혼돈에 굴복하지 않고 자신의 신념과 철학을 담금질하는 계기로 삼으면서 이 책을 썼다고 한다. 그래서 사람들이 적극적으로 행동하다가 실수를 범했을 때보다 시도조차 하지 않았을 때 더 속상해한다는 저자의 조언이 마음속에 더 와 닿았다.

좋은 책이라 생각하고 아이들에게 책 추천을 하던 중에 한 학생이 조심스레 질문을 했다. 조던 피터슨이 이 책을 쓸 때 극심한 우울증에 빠져 약물 치료를 받았다는데 본인도 행복하지 못하면서 더 나은 삶을 이야기 할 수 있는 걸까요?

행복한 사람만이 행복을 말할 수 있고 도덕적으로 한점 결함이 없는 이들만이 윤리를 말할 수 있다면 우리 사회는 아마도 침묵의 긴 시간을 거쳐야 할 것이다. 인간은 한없이 부족하고 약한 존재이다. 그 누구도 완벽할 수 없다. 질문을 한 학생에게 사실 나도 경제학을 가르치지만, 너희들보다 별로 아는 것이 없어서 수업에 들어오기 전까지 필사적으로 공부를 하고 들어온다고 웃으며 이야기해 줬다. 우리는 부족하기에 그 부족함을 알고 좀 더 나아가려고 하는 노력을 높게 평가해야 한다. 그래서 누군가 나의 조언에 나의 개인적인 삶의 부족함만을 이야기하며 "너나 잘하세요"라고 말한다면 조용히 말하고 싶다. 나는 책을 읽음으로써 그 부족함을 채우기 위해 간절하게 노력하고 있습니다. "나는 잘하고 있습니다."

송미나 대전중앙청과 대표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한화이글스, 키움 상대 6-1 승리 '3연패 탈출'
  2. 눈앞에서 날아간 승점3점, 대전하나시티즌 김천에 1-1무승부
  3. 대전하나시티즌 유스팀 고교 최강 왕중왕에 도전한다
  4. 5경기 연속 무승, 고민 깊어진 대전하나시티즌
  5. 대전문화재단, '2021 들썩들썩 인 대전' 펼쳐
  1. 한화이글스, 실책에 타선침묵 키움전 1-15 패
  2. 코인노래방 등 무인점포서 현금 훔친 20대 경찰에 덜미
  3. [코로나 19] 대전, 14일 밤사이 신규 확진자 4명 추가 발생
  4. 오를만큼 올랐나… 세종 아파트 매매·전세가 하락
  5. 대전 유성구, 성북동·방동저수지 개발 밑그림 나왔다

실시간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