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문화관광재단, 설립 3년차만 공모사업 7건 선정

  • 전국
  • 부산/영남

영덕문화관광재단, 설립 3년차만 공모사업 7건 선정

지역 문화에 활력 불어넣어
청소년 문화예술 교육도 기대

  • 승인 2023-04-16 10:31
  • 수정 2023-04-16 10:33
  • 김원주 기자김원주 기자
영덕문화관광재단이 설립 3년차만에 공모사업 7건에 선정돼 국비 8억 원을 확보하는 등청소년 문화예술 교육과 지역문화활력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영덕문화관광재단은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최하는 꿈의 댄스팀 거점기관 운영 사업 공모 5억 원, 지역문화진흥원이 주최하는 모두의 생활문화 공모사업에 1억9000만원, 경북문화재단과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문화예술교육 공모사업에 8000만 원 등 최대 약 8억 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이 주최하는 꿈의 댄스팀은 지역 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자신의 이야기를 담은 춤을 만드는 과정을 통해 가치관, 정체성, 미래역량 발굴 등 전인적 성장을 지향하는 사업으로 5년 연속 국비를 지원받는 사업이다.

영덕문화관광재단은 "영덕군의 예술진흥 목표 중 하나인 청소년 문화예술 육성사업의 발돋움이 될 것"이라고 "이번 사업에 청소년이 참여, 춤의 세계를 다채로운 놀이로 체험하게 될 것이다"며 "이를 통해 청소년들이 창의력과 협동심을 길러주고 무용 예술에 대한 꿈을 가질 수 있도록 중·장기적인 프로젝트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지역문화진흥원이 주최하는 모두의 생활문화 공모사업은 지역의 생활문화 확산을 위한 종합계획 수립과 지역형 생활문화 활성화를 위한 모델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2년간 연속 선정되어 총 4억4000만원의 국비를 확보한 바 있다.

올해에도 본 사업에 선정되어 지역 예술동호회, 지역 생활문화 육성, 청소년 문화예술활동 증진을 위해 사업으로 영덕생활문화공론장 '다모임', 영덕옛이야기모음집 '동고동락', 영덕생활문화의날 '우다다다 교류회', 영덕생활문화동호회 역량강화 사업, 영덕마을회관교류전, 영덕업사이클링 아트페스타 등의 사업을 전개할 예정이다.

또한, 향후 문화예술회관연합회 공모사업을 통해 어린이·청소년들의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이 진행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광열 영덕군수는 "영덕문화관광재단은 올해로 설립 3년차를 맞으며 지역민 문화예술향유를 위한 다양한 국고 유치를 펼쳐 영덕문화관광재단 설립의 긍정적 효과를 만들어 내고 있다"고 밝혔다.


영덕=김원주 기자 kwj8966@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충청총선] 김연 천안병 예비후보, 전공의 파업 논평 발표...의료진 현장 복귀 촉구
  2. 대전-금산 통합논의 개문발차 "주민의견 통합 최우선"
  3. [총선리포트] 국힘 장동혁·전만권·정우택·박덕흠·이종배·엄태영·경대수 본선 진출
  4. 세종충남대병원 원호륜 교수, ‘려산 학술상’ 우수논문상
  5. 대전서 응급실 14곳 수용불가 3시간 헤매… 전공의 부재 응급의료 공백 현실로
  1. [부고] 전용필(대전상공회의소 총무팀장) 빙부상
  2. 대전보훈공원 내 '국가유공자 우선주차구역 16면' 설치
  3. 대통령 시계살포 논란, 충남선관위 조사 안 했나 못 했나
  4. 대전시 의료공백 최소화 위한 재난안전대책본부 본격 가동
  5. 천안시, 포트홀 대란...지자체와 운전자 '속앓이'

헤드라인 뉴스


진료공백에 충남북 취약지역 이송길 막힐라… "필수의료 확보 시급"

진료공백에 충남북 취약지역 이송길 막힐라… "필수의료 확보 시급"

의과대학 입학정원 2000명 증원 방침에 정부와 의료계가 완충지대 없이 맞붙으면서 가뜩이나 필수의료 취약한 충남·북이 더 위태로워졌다는 지적이다. 증상 발현 뒤 분초를 다투는 심뇌혈관과 응급환자를 주로 타지역 대형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이번 사태로 타지역 이송도 어렵고 지역 내에서 수용할 의료여건도 마련하지 못했기 때문이다. 25일 지역 의료계에 따르면 필수의료 역량을 충분히 갖추지 못한 충남·북 시군에서는 이번 전공의 사직 사태로 주민 보건의료에 타격이 적지 않을 것으로 전망된다. 수도권과 전라북도까지 적지 않은 환자가 이송되어 진..

한화 류현진, 3월 23일 KBO 프로야구 개막전 선봉 출격
한화 류현진, 3월 23일 KBO 프로야구 개막전 선봉 출격

12년 만에 한화 이글스 유니폼을 입은 류현진이 3월 23일 열릴 KBO 프로야구 개막전 선발로 출격할 전망이다. 2월 23일 일본 오키나와에 꾸려진 한화 스프링캠프에 합류한 류현진은 곧바로 불펜 투구에 돌입, 훈련까지 참여하며 실전 투구 준비를 마쳤다. 최원호 한화 감독은 25일 한화의 2차 스프링캠프 장소인 일본 오키나와현 야에세 긴 야구장에서 인터뷰를 통해 "류현진의 훈련 일정을 개막전에 맞추고 있다"며 "몸 상태와 날씨 등 큰 변수가 없다면 개막전에 등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기존 팀 선수들과의 호흡도 빠르게 맞춰가..

26일부터 `스트레스 DSR` 첫 적용… 대출 문턱 높아진다
26일부터 '스트레스 DSR' 첫 적용… 대출 문턱 높아진다

26일부터 은행권에서 주택담보대출에 대한 스트레스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DSR) 제도가 적용되면서 대출 문턱이 크게 높아질 전망이다. 스트레스 DSR은 미래 금리 인상 가능성까지 반영해 대출자의 상환 능력을 보수적으로 추정하기 때문이다. 예컨대, 자신의 연봉이 5000만 원일 경우 받을 수 있는 주택담보대출은 이전보다 1500만 원이 줄어들며, 내년부터는 5000만 원까지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25일 금융권에 따르면, 시중은행에서 26일부터 취급하는 주택(오피스텔 포함)담보대출의 DSR을 '스트레스 금리' 기준으로 산출한다. DSR..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전공의 무더기 사직사태 후 첫 주말…환자들 병원 찾아 ‘뺑뺑이’ 전공의 무더기 사직사태 후 첫 주말…환자들 병원 찾아 ‘뺑뺑이’

  • 꽃망울 틔우는 봄비 꽃망울 틔우는 봄비

  • ‘위험에 처한 동료 대원을 구출하라’ ‘위험에 처한 동료 대원을 구출하라’

  • 달집 태우며 한해 안녕 기원 달집 태우며 한해 안녕 기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