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공연] 실력파 성악 앙상블 단체가 들려주는 '겨울 나그네'

  • 문화
  • 공연/전시

[대전 공연] 실력파 성악 앙상블 단체가 들려주는 '겨울 나그네'

(주)아트로 오띠모 앙상블 제2회 정기연주회 개최
29일 저녁 7시 30분 대전시립연정국악원서 열려

  • 승인 2023-12-21 08:47
  • 정바름 기자정바름 기자
오띠모 포스터
대전 공연기획사 (주)아트로는 12월 29일 저녁 7시 30분에 대전시립연정국악원에서 오띠모 앙상블의 제2회 정기연주회 '겨울 나그네'를 진행한다.

오띠모 앙상블은 독일, 이탈리아 유학파와 전국 시립합창단 상임단원으로 구성된 실력파 성악 앙상블 단체다. 대전과 세종, 충남권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Ottimo'는 최고라는 이탈리아 단어로 '최고의 앙상블'이라는 뜻을 담고 있다.

지난해 창단 연주회를 시작으로 매년 정기연주회, 기획연주회, 찾아가는 공연을 개최하고 있다. 클래식뿐만 아니라 뮤지컬, 영화 음악, 대중음악 등 폭넓은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소외된 문화적 계층을 위한 찾아가는 공연과 문화 예술 교육 활동도 하고 있는 단체다.

오띠모 앙상블의 제 2회 정기연주회 '겨울 나그네'에서는 슈베르트의 '겨울 나그네'를 비롯해 'Un amore cosi grande', 'In un'altra vita', 'Il libro dell'amore'등 다채롭고 흥미로운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연주의 출연진은 바리톤 유진백, 테너 김동우, 테너 박푸름, 바리톤 이창범, 바리톤 조용대, 피아노 김재승이다.



대전문화재단의 후원을 받아 진행되는 이번 공연 티켓은 인터파크와 현장구매를 통해 하면된다. 공연을 주관하는 공연기획사 ㈜아트로에서는 연주자들이 연주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항상 연주자 입장에서 생각하는 기업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
정바름 기자 niya1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시민이 만들어 가는 대전의 매력있는 명소 메리골드의 매력 선포식
  2. 언론중재위원회, 이석형 위원장 언론분쟁 고별 특강
  3. 대전세종호남향우들,운주 수해주민에게 생필품 전달
  4. 조원휘 대전시의회 의장 "한남대 글로벌 창업 연합대학, 교육 선도모델로"
  5. 유인호 세종시의원, 보람초 학생들과 의회 운영현장 체험
  1. ㈜에이지 & ㈜아룸디앤씨의 이웃사랑
  2. 폭우에 치솟는 채솟값…밥상물가 ‘비상’
  3. 전쟁으로 맺은 미국 미네소타와의 인연 세종서 잇는다
  4. 세종시, 적극행정 종합평가 국무총리 표창
  5. '소방 신기술·제품' 지정 의미 퇴색...홍보 지원 등 부재

헤드라인 뉴스


전쟁으로 맺은 미국 미네소타와의 인연 세종서 잇는다

전쟁으로 맺은 미국 미네소타와의 인연 세종서 잇는다

예비역 해군·해병 장교 출신의 최민호 세종시장이 18일(현지시각) 미국 미네소타에서 한국전 참전용사들을 만나 목숨을 걸고 대한민국을 지켜준 데 대해 깊은 감사의 뜻을 담은 감사패를 수여했다. 최민호 시장이 미네소타를 순방지 중 한 곳으로 택한 것은 미네소타만이 가진 특별한 점 때문. 미네소타주는 6·25 전쟁 당시 약 9만 5000명의 미군을 파견한 지역으로, 현재도 많은 참전용사가 거주하고 있다. 단일 주로는 가장 많은 캘리포니아의 14만 5000명에 비할 순 없지만 인구 600만이 안 되는 주로서는 상당한 인원이다. 미네소타는..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7명은 땅 없다… 보유자 62%가 60대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3명 정도(34.5%)가 토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0대 이상의 보유자가 전체 토지의 62%가량을 소유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12월 말 기준 지방자치단체 등에 등록된 지적공부 정보를 기초로 한 토지소유현황 통계를 18일 발표했다. 지난해 말 기준 우리나라 전체 주민등록인구 5133만 명 중 37%에 해당하는 1903만 명이 토지를 소유하고 있었다. 대전에서는 전체 인구 144만 명 중 34.5%에 해당하는 49만 7443명이 토지를 소유했다. 토지 소유자가 가장 많은 자치구는 서구로, 15..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내포 농생명클러스터' 연내 착공 후 2027년 본격 운영한다

충남 예산에 건립 예정인 '내포 농생명 클러스터'가 연내 착공, 2027년 운영을 시작할 수 있을 전망이다. 올해 5월 실시설계를 시작한 5만㎡ 규모 수준의 시범단지 공사를 올 하반기엔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충남도는 18일 김태흠 지사의 조성 계획 발표 후 1년 만에 정부 산업단지 계획에 반영돼 기업 투자와 국비 사업 유치로 착공을 앞두고 있다고 전했다. 내포 농생명 융복합산업 클러스터는 ▲농생명 자원 기반 그린바이오산업 생태계 조성 ▲미래 세대 농업인 육성 및 미래 지향적 농촌 경제 구현 등을 위해 조성 추진 중이다. 예산군 삽교..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머드에 빠지다’…보령머드축제 개막

  •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0시 축제 홍보 위해 전국투어 나선 대전빵차

  • 폭우에 치솟는 채솟값…밥상물가 ‘비상’ 폭우에 치솟는 채솟값…밥상물가 ‘비상’

  •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 유등교 찾은 이상민 행안부 장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