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월 전국 골프용품 판매 순위는?

  • 경제/과학
  • 기업/CEO

4월 전국 골프용품 판매 순위는?

골프존커머스, 남녀 클럽·골프공 판매순위 공개
남성클럽 '핑 G430' 인기… 우드는 '브리지스톤 V300 8'
여성용은 '젝시오 XXIO' 드라이버·아이언 등 싹쓸이
골프공 판매량 1위는 '타이틀리스트 PRO V1' 차지

  • 승인 2024-05-16 16:13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사진. 골프존마켓 부산센터 내부
골프용품 유통시장점유율 1위 기업인 골프존커머스는 4월 한달간 전국의 골퍼들이 가장 많이 구입한 골프클럽 및 골프공 브랜드와 모델을 발표했다. /골프존 제공
4월 한 달 동안 전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골프용품은 무엇일까?

본격적인 골프시즌이 시작된 가운데, 골프존커머스는 지난 한 달간 전국 110개 골프존마켓 오프라인 매장에서 골퍼들이 가장 많이 구매한 골프클럽 브랜드와 모델을 16일 공개했다.

먼저 남성용 클럽 판매 순위에서는 핑 G430 모델이 큰 인기를 끌었다. 드라이버는 핑 G430이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했으며, 2위에 테일러메이드 Qi10, 3위 캘러웨이 PRDM Ai SMOKE, 4위 테일러메이드 스텔스 2, 5위 타이틀리스트 TSR 순으로 집계됐다. 또 우드는 핑 G430, 테일러메이드 Qi10, 캘러웨이 PRDM Ai SMOKE, 테일러메이드 스텔스 2, 타이틀리스트 TSR 순으로 인기를 얻었다. 유틸리티 역시 핑 G430이 가장 많이 팔렸으며, 2위에는 테일러메이드 Qi10, 3위 캘러웨이 PRDM Ai SMOKE, 4위 타이틀리스트 TSR, 5위 테일러메이드 스텔스 2 순으로 조사됐다. 아이언에서는 브리지스톤 V300 8이 가장 큰 인기를 얻었으며, 타이틀리스트 T-SERIES iii, 브리지스톤 V300 9, 미즈노 MX-1, 테일러메이드 23 P790 순으로 집계됐다.

여성용 클럽은 '젝시오 XXIO'가 드라이버부터 우드까지 모두 싹쓸었다. 드라이버 1위는 젝시오 XXIO 12의 차지였으며, 다음으로 테일러메이드 Qi10, 젝시오 XXIO 13, 혼마 KIWAMI 5, PRGR LS 순으로 많이 팔렸다. 우드는 젝시오 XXIO 13, 혼마 KIWAMI 5, 테일러메이드 Qi10, PRGR LS, 테일러메이드 스텔스 글로리 순이었고, 유틸리티는 젝시오 XXIO 13, 혼마 KIWAMI 5, 테일러메이드 Qi10, PRGR LS, 테일러메이드 스텔스 글로리 순으로 조사됐다. 아이언 역시 1위는 젝시오 XXIO 13이었으며, 차순으로 혼마 KIWAMI 5, PRGR LS, 테일러메이드 스텔스 글로리, 테일러메이드 Qi10 등으로 사랑을 받았다.



골프공 판매 순위로는 타이틀리스트 PRO V1이 1위를 차지했으며, 다음으로 브리지스톤 TOUR B, 브리지스톤 CONTACT B, 캘러웨이 ERC SOFT, 테일러메이드 TOUR RESPONSE 순이었다.

장성원 골프존커머스 대표이사는 "골프존마켓 판매 데이터를 보면 올해 골프클럽의 핵심 키워드인 관용성 중심 제품의 인기가 계속되고 있다"면서 "데이터를 참고해 고객들이 편리하고 효율적인 골프용품 쇼핑을 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흥수 기자 soooo0825@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당진시, 삽교호관광지 드라마 등 방송촬영 명소로 큰 인기
  2. 충남 스마트축산단지, '100일' 안에 결판난다
  3. 논산 강경천서 고등학생 1명 익사
  4. 중앙로지하상가 상인-대전시 갈등 격화전망
  5. 대전과 충남·북 의사회 30일 대전 둔산동에서 촛불집회
  1. [기고] 지방의 희망, 대전형 대책으로 인구문제 대응해야
  2. 만취 사고낸 운전자 음주운전 '무죄'…"경찰, 동의 없이 주거진입"
  3. 이장우 시장 만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상인들, 의견차만 확인
  4. 대전시, 청주공항의 자매도시 직항노선 개설 나서
  5. 대전 유성구, '2024 목재체험행사' 성공적 개최

헤드라인 뉴스


대전 프로스포츠 수난시대… “베테랑 사령탑을 찾아라”

대전 프로스포츠 수난시대… “베테랑 사령탑을 찾아라”

대전을 연고로 한 프로스포츠 구단들이 부진한 성적으로 인해 일주일 간격으로 사령탑을 잃으면서 최대 시련을 맞았다. 각 구단은 어수선한 팀을 재정비하기 위해 새로운 감독을 물색하고 있는 가운데 남은 일정 동안 최하위권의 악몽을 딛고 봄날을 무사히 맞이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27일 한화이글스와 대전하나시티즌 구단 등에 따르면 한화 최원호 감독과 대전 이민성 감독은 최근 저조한 성적에 대한 책임을 지고 각 구단에 자진 사퇴를 전달했고, 구단 측도 이를 받아들였다. 양측 감독 모두 올해 대대적인 전력 보강과 함께 리그에서의 도약을 꿈꿨으..

대전, `퀀텀 시대` 점령 시동…국내 최대 규모 양자팹 구축
대전, '퀀텀 시대' 점령 시동…국내 최대 규모 양자팹 구축

전 세계는 지금 글로벌 양자과학기술의 패권 경쟁 선점을 두고 치열한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등은 양자과학기술에 대한 범국가적 발전 전략을 수립하고 대규모 연구개발 투자를 진행 중이다. 2023년에 발간한 양자정보기술 백서에 따르면 전 세계 양자기술 시장 총규모는 2023년 25조 9024억원이며, 연평균 29.2%의 높은 성장률을 지속해 2030년에는 155조 5112억원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우리 정부는 2035년 양자경제 전환을 목표로 지난해 국가 양자과학기술 원년을 선포했다. 정부는 국내 양자과학..

"국립치의학연구원, 천안 설립이 답"… 컬처 박람회서 재확인
"국립치의학연구원, 천안 설립이 답"… 컬처 박람회서 재확인

충남도와 국립치의학연구원 천안설립 추진위원회는 '2024 천안 케이(K)-컬처 박람회'에서 천안 설립 당위성을 재차 알렸다. 27일 충남도에 따르면 22일부터 26일까지 천안에서 열린 박람회 홍보관을 통해 국립치의학연구원 천안 설립 준비 과정과 천안이 갖춘 풍부한 기술적·환경적 기반 및 장점, 파급 효과 등을 방문객들에게 설명했으며, 대통령 공약 이행 천안 설립지지 서명운동도 병행했다. 천안이 국내 최고 치의학 연구개발 기반을 갖추고 있으며, 사통팔달 초광역 교통 여건까지 갖춘 국립치의학연구원 최적지라고 강조한 것이다. 도는 대통령..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이장우 시장 만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상인들, 의견차만 확인 이장우 시장 만난 대전 중앙로지하상가 상인들, 의견차만 확인

  • 대전시-에어로케이 항공, 청주공항 활성화 ‘협력’ 대전시-에어로케이 항공, 청주공항 활성화 ‘협력’

  • 양자산업 전초기지로 거듭나는 대전 양자산업 전초기지로 거듭나는 대전

  • 모내기로 바쁜 농촌 들녘 모내기로 바쁜 농촌 들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