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선양소주 이제우린 '맑을린'으로 되돌아온다

  • 경제/과학
  • 기업/CEO

(주)선양소주 이제우린 '맑을린'으로 되돌아온다

19년 만에 리브랜딩… 더블 정제공법으로 깨끗한 맛 살려
'우리지역 더 맑게, 맑음 한 잔' 지역 상생 및 소통 강조

  • 승인 2024-06-10 14:58
  • 김흥수 기자김흥수 기자
55
선양소주는 대표 소주상품인 '이제우린'을 '맑을린'으로 리브랜딩한다고 10일 밝혔다. 사진은 맑은린 포스터. /선양소주
(주)선양소주(회장 조웅래)의 대표 소주 '이제우린'이 19년 만에 '맑을린'으로 되돌아온다.

10일 선양소주에 따르면 맑을린은 2005년 출시된 '린 시리즈'의 최초 브랜드명이다. 린 시리즈는 '오투린'과 '이제우린'을 거치며 지역민에게 큰 사랑을 받아왔으며, 이번에 돌아온 맑을린은 충청권 대표 주류기업으로서 지역 기반을 다지겠다는 선양소주의 의지가 담겨있다.

선양소주는 기존의 맑을린을 리브랜딩하며 차별화된 라벨 외형과 자연을 모티브로 한 나뭇잎 그래픽을 통해 더욱 맑고 깨끗한 느낌을 표현했다. 기존 맑을린을 추억하는 기성세대들에게는 향수를, 젊은 세대에게는 맑고 신선한 이미지로 다가갈 예정이다.

최고 품질의 소주를 선보이겠다는 포부로 리뉴얼에도 오랜 시간 공을 들였다. 선양소주가 15년 숙성·보관 중인 보리증류원액을 첨가해 소주맛의 깊이를 더하고, 더블 정제 공법을 통해 한층 맑고 깨끗한 맛을 느낄 수 있다는 게 선양소주 관계자의 설명이다.



그동안 많은 사랑을 보내준 지역 소비자에 대한 보답의 의미도 담았다. 지역과 더 가까이에서 소통하며, 더 맑은 지역 사회를 위해 함께하겠다는 향토기업의 마음을 녹여냈다. 브랜드 컨셉을 '우리 지역 더 맑게, 맑음 한 잔'으로 정한 이유다.

조웅래 회장은 "충청권 대표 주류기업으로서 지역민의 큰 사랑을 받아온 만큼, 지역 상생에 앞장서겠다는 약속과 다짐을 담아 '맑을린'을 출시했다"며 "혁신적인 제품개발과 다양한 ESG 경영 활동으로 더 맑은 지역사회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흥수 기자

중도일보(www.joongdo.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랭킹뉴스

  1. 대전시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 위한 종합상담박람회 '알쓸신복박람회'
  2. 장철민 "소진공 유성이전 재고해야"
  3. 대전용산초 사망 교사 19일 순직여부 심의… 경찰 수사 결과 아직도
  4. NH농협 세종본부, 세종시 문화관광재단에 1억 원 후원
  5.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1.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2. 박경배 송촌장로교회 목사 소천
  3. 집단휴진 밀어붙이는 의협 고발로 맞서는 정부, 환자는?
  4. 우송대 구인혁·김지연 교수 '2024년 신진연구자 지원사업' 최종 선정
  5. 중3 영어 수준 올랐다… 中 수학·영어 읍면 지역보다 대도시가 높기도

헤드라인 뉴스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불법 지속시 협회 해산도"

"27일부터 무기한 휴진" vs "불법 지속시 협회 해산도"

전국에서 모인 의사들이 서울 광화문에 집결해 30도가 넘는 뜨거운 아스팔트 위에서 '의과대학 증원 저지'를 외쳤다. 18일 대한의사협회(의협)가 주관한 '의료농단 저지 전국의사 총궐기대회'가 전국의 의사, 전공의 의대생들을 비롯해 의과대학 교수가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오전 11시 대전시청 북문 맞은 편에서도 대전시의사회가 마련한 전세버스 9대에 임정혁 대전시의사회장을 포함해 의사와 전공의, 의과대 교수 등 200여 명이 상경했다. 임현택 의협 회장은 서울 총궐기대회에 "의사협회는 이 폭압적인 정부가 전공의를 포함한 의사들을..

"민선 8기 후반기는 과감하고 신속하게 나가겠다"
"민선 8기 후반기는 과감하고 신속하게 나가겠다"

이장우 대전시장은 18일 "민선 8기 후반기에는 일류경제도시 대전을 향해 전략적이고 과감하게, 신속하고 일관되게 그리고 거침없이 나아가겠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민선 8기 출범 2주년을 맞아 이날 대전시청에서 주요성과와 후반기 시정 방향을 발표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선 8기 전반기는 미래를 향해 힘차게 발돋움한 역동과 도전의 시간이었다"면서 "그동안 역대 최대, 역대 최고의 실적으로 다져온 성과를 토대로 미래가 기대되는, 경쟁력이 탄탄하고 살기 좋은 도시로 대전의 위상이 변모했다"고 말했다. 이 시장은 이날 민선 8기..

[낙찰 정보]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실시설계용역 1순위 `케이지엔지니어링`
[낙찰 정보]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실시설계용역 1순위 '케이지엔지니어링'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조성사업 실시설계용역 1순위에 (주)케이지엔지니어링 종합건축소사무소가 이름을 올렸다. 다만, 이번 입찰은 사전입찰심사제도(PQ)로 진행해, 해당 업체의 적격 여부에 따라 계약 성사가 판가름 날 것으로 전망된다. 18일 조달청 나라장터 국가종합전자조달에 따르면, 대전시는 13일 대전추모공원 제3자연장지 조성사업 실시설계용역에 대한 긴급 공고를 냈다. 입찰은 14일 오전 10시부터 진행돼 이날 오전 10시에 마감했고, 11시 개찰까지 진행됐다. 이 공고엔 12개 업체가 도전장을 냈으며, 낙찰 하한선을 미달한 2..

실시간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

  • 정치

  • 경제

  • 사회

  • 문화

  • 오피니언

  • 사람들

  • 기획연재

포토뉴스

  •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의사 총궐기대회 참석에 텅 빈 의원

  •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대전공공어린이재활병원 정상화 촉구 기자회견

  •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휴진 안내문 붙은 의원

  •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 ‘여긴 주차장이 아닙니다’